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 실시
등록일 2019년 01월 07일 토요일
수정일 2017년 05월 20일 토요일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 실시(출처=픽사베이)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가 시행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수‧냉면‧유탕면류‧햄버거‧샌드위치 식품유형에 해당하는 제품의 포장지에 나트륨 함량을 비교 표시하여 소비자 선택을 도와주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제'가 오는 19일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시행되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 기준 및 방법'에는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 기준 ▲나트륨 비교표시 사항 및 방법 등을 구체적으로 제시했다.

나트륨 함량 비교단위는 총 내용량을 기준으로 하며, 2회 분량 이상이 하나로 포장된 제품은 단위 내용량(1인분 량)을 기준으로 비교한다. 특히 면류의 경우에는 국물형과 국물을 버리고 조리하는 비국물형으로 구분하여 비교표준값을 적용하게 된다.

비교 표시제는 해당 제품의 나트륨 함량을 2015년 국내 매출액 상위 5개 제품의 평균 나트륨 함량(비교표준값)과 비교하여 비율(%)로 표시하며, 비교표준값은 시장변화 및 나트륨 함량 변화 등을 고려하여 5년 주기로 재평가 된다.

나트륨 함량 비교 표시 제도 설명회는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에서 15일 개최한다.

최정화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