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질환 목디스크, 비수술치료 신경성형술로 개선 가능해
등록일 2019년 01월 07일 목요일
수정일 2017년 05월 18일 목요일

척추질환은 일상생활 중 올바르지 못한 자세를 장시간 취하는 게 주요 원인이 될 수 있다. 과거에는 노화로 인한 뼈의 퇴행성 변화로 목디스크를 비롯한 척추질환이 발병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최근에는 20~30대 직장인 사이에서 척추질환 발병이 늘고 있다. 이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등을 장시간 올바르지 못한 자세로 사용해 척추관절에 무리를 주는 게 큰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다.

척추질환은 치료가 시급한 질환이다. 하지만 질환을 앓고 있음에도 치료를 받지 않는 경향이 있다.

여기에는 여러 이유가 있지만 통증이 금세 사라질 것으로 여겨 방치하는 경우와 반드시 수술을 받아야 한다는 부담감으로 병원조차 방문하지 않는 경우 등이 대표적 이유로 꼽힌다.

하지만 이런 이유로 치료를 미루다보면 통증이 만성화될 수 있다. 통증이 만성화되면 가벼운 치료로도 증상이 완화되기가 어려운데다가 결국 수술이 불가피해질 수 있다.

따라서 자신의 척추에 이상이 있다는 것을 알려주는 통증이 점차 반복적이고 심해진다면 늦지 않게 병원을 찾아 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는 게 중요하다.

과거 척추질환을 개선하는데 있어서는 수술적인 방법이 진행됐던 게 사실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비수술적인 방법으로도 척추질환을 치료할 수 있어 과거보다 치료에 대한 부담이 줄어들었다.

대표적인 척추질환 비수술 치료는 신경성형술이다. 신경성형술은 짧은 시술시간과 빠른 효과로 주목 받고 있는 척추질환 치료 방법이다.

신경성형술은 주사바늘이 달린 특수 카테터를 척추로 연결되는 꼬리부분에 삽입해 병변 부위에 고농도의 약물을 주사하는 치료방법이다.

신경이 눌린 곳은 신경관을 넓혀주고, 유착방지제를 주입함으로써 신경의 부종과 염증을 가라앉히는 역할을 한다. 짧은 시술 시간과 치료 후 효과가 빠르게 나타나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디스크, 협착증, 전방전위증 등뿐만 아니라 수술 후 유착에 의해 통증이 나타나거나 척추 및 관절의 통증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이들에게도 효과적인 치료방법이다.

중요한 것은 고도의 정밀함이 필요한 시술인 만큼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전문의에게 치료 받는 것이다. 환자의 연령, 신체적 특징, 증상 등에 따라 척추질환의 치료방법이 달라지기 때문이다.

한편, 목과 허리디스크 등 척추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상시 목과 허리를 곧게 펴고 오래 앉아 있는 것을 피하는 등 올바른 생활 습관을 유지해야 한다.

아울러 장시간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이용할 땐 자주 스트레칭을 해 목 뒷부분과 어깨 근육을 풀어주어 만성적인 통증이 생기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밖에도 평소 꾸준한 스트레칭과, 건강한 식습관을 지녀야 할 필요성이 있다.

도움말 구로 참튼튼병원 김현승 원장

스마트헬스 인터넷뉴스팀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