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런트, 테크·리빙 융합된 IoT 디바이스 'CES 2017'서 공개
등록일 2017년 01월 03일 화요일
수정일 2017년 01월 03일 화요일
가전·생활제품 융합, 디자인 개선된 라이프스타일 반영 제품 ‘눈길’

브런트가 1월5일부터 8일까지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 2017'에 '에어젯(Airjet S)'과 '파워스테이션(Powerstation)'을 출품한다.

브런트의 테크 리빙(Tech Living) 제품은 가구나 인테리어 생활 제품 개념에 소프트웨어나 첨단 하드웨어 기술을 결합한 융합 제품으로 생활 속 당연시된 불편한 경험을 디자인과 기술로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에어젯은 공기 청정 기능과 실내 공기 상태를 모니터링이 가능한 맞춤형 공기정화 기능을 탑재한 공기청정기다. 앱으로 원격 제어가 가능하고 내 위치를 감지해 자동으로 작동하는 새로운 생활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3~4평 공간의 공기를 확실히 정화시킬 수 있는 프리미엄 미들급 제품으로 소형이지만 공기청정 기능 극대화를 위한 팬과 필터를 자체 개발 디자인한 점이 특징이다.
또 사물인터넷(IoT) 기술이 적용돼 앱으로 실내 공기의 질을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점과 실내 공기 상태, 계절, 시간 등의 상황에 따라 맞춤형 알림 정보도 앱으로 제공한다.
파워스테이션은 여러가지 방식으로 전기를 공급하는 거치형 멀티 디바이스로 전자 제품과 리빙 소품의 특징을 모두 제공한다.
220볼트 소켓, USB충전포트, 무선충전, 스마트플러그를 포함한 기능을 한 제품에 융합한 컨버전스형 제품 내장형 스마트 플러그는 미국 아마존사의 음성인식 기술 제품인 '아마존 에코'와도 연동된다.
남찬우 브런트 대표는 "브런트는 단순히 기술만을 제공하는 것이 아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의 경험을 제시한다"며 "생활에 편리함을 주는 테크 리빙 제품을 지속적으로 만들고 사물인터넷으로 연결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진수 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