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신임 CSO로 '맥킨지' 출신 오세윤 시니어 컨설턴트 영입
등록일 2019년 01월 07일 화요일
수정일 2017년 01월 03일 화요일
기업 미래 성장 위한 중장기 전략방향 수립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자사의 최고전략책임자(CSO)로 글로벌 컨설팅 기업 맥킨지앤컴퍼니 출신의 오세윤 시니어 컨설턴트를 영입했다고 3일 밝혔다.

오세윤 최고전략책임자(이사)는 서울대 사회학과 졸업 후 미국 시카고대 경영대학원(The University of Chicago Booth School of Business)에서 MBA를 취득했다. 글로벌 회계·컨설팅 법인 PwC를 거쳤다.
2007년 말부터 최근까지 맥킨지에서 일해 온 총 16년 경력의 기업 전략, 신사업 개발, 인수합병(M&A) 분야 전문 컨설턴트로서 우아한형제들 합류 직전에는 맥킨지 서울사무소의 부파트너로 활동했다.
향후 오 이사는 우아한형제들의 최고전략책임자로서 가치경영실 조직을 이끌며 회사의 미래 성장을 위한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는 것은 물론, 기존 사업 부문 강화 및 신규 사업 개발, 투자자 관계(IR) 등의 분야를 총괄하게 된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오세윤 이사는 회사가 시장 변화에 더욱 민첩하게 대응하는 한편, 지속 가능한 성장을 실현하기 위한 전략적 방향성을 수립, 실행해 가는 데 힘이 돼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더 나은 고객 가치를 제공해 드리기 위해 올해는 우수 인재를 더욱 공격적으로 영입, 채용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태우 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