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614개 선별진료소에 냉·난방기 즉시 설치·지원...30억원 규모
등록일 2020년 06월 10일 수요일
수정일 2020년 06월 10일 수요일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는 선별진료소에 냉·난방기를 즉시 설치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지원 대상은 의료기관 및 보건소에 설치된 모든 선별진료소(614개소)이며, 중앙사고수습본부 예산을 우선 활용할 계획이다.

의료기관 등은 냉·난방기를 먼저 설치한 후 비용을 청구하면 전액 예산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예산 약 30억 원, 기존 예비비 활용)

또한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는 무더위와 과도한 발한 등에 노출된 선별진료소 근무자의 근무 환경 개선을 위해 오늘 '하절기 선별진료소 운영 안내'를 마련하여 지방자치단체에 배포할 예정이다.

이번 지침에는 접수·진료 및 검체 채취 시 전신 가운을 포함한 4종(수술용 가운, 페이스 쉴드, N95마스크, 장갑) 사용을 권장하고, 근무자들의 휴식을 위한 냉방 공간 마련 등 근무 환경 개선 사항과 함께, 검사대상자를 분산하고, 하루 중 기온이 가장 높은 오후 시간대(12~16시)는 선별진료소 운영을 축소하는 방안 등을 담고 있다.

최치선기자   ccs@transfinite.co.kr
키워드
에어컨설치
선별진료소
코로나19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