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제품화 기술지원 ...식약처, K-건식 세계화 위해
등록일 2020년 06월 09일 화요일
수정일 2020년 06월 09일 화요일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K-건식의 세계화 및 신속 제품화 지원을 위해 오는 7월부터 건강기능식품업체를 대상으로 기능성 원료 개발단계부터 제품화까지 기술지원 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일반식품과 기능성식품 비교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이번 기술지원 사업의 주요 내용은 ▲기능성 원료 표준화(기능성분, 제조공정, 시험법 등) ▲안전성 평가(기능성 원료의 섭취량 평가·독성시험) ▲기능성 검증 및 결과 도출(인체적용시험) 방법 등이다.

 특히, 수출 활성화 지원을 위해 해외 동향 및 안전성 정보도 제공하고 산업 현장의 애로사항도 조사할 예정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6월 19일까지 영양기능연구팀(ffmfds@korea.kr) 또는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maytidug@naver.com)로 신청하면 된다.

 안전평가원은 국내 원료를 이용한 다양한 기능성 제품이 개발될 수 있도록 기능성 원료의 신속 제품화와 수출 활성화 지원을 위해 관계부처, 학계 및 협회 등과의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K-방역’으로 높아진 대한민국의 위상이 건강기능식품의 수출 활성화로 이어지도록 민관협업을 통해 ‘K-건식’ 브랜드화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최치선기자   ccs@transfinite.co.kr
키워드
K-건식
기술지원
식품의약품안전처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