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 거리 두기’...개인 방역 5대 수칙 중심의 공익광고 공개
등록일 2020년 05월 19일 화요일
수정일 2020년 05월 19일 화요일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생활 속 거리 두기’의 개인 방역 5대 기본수칙을 널리 알릴 수 있는 공익광고를 새롭게 공개하고, 5월 18일부터 다양한 매체를 통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생활 속 거리 두기 공익광고 주요 장면(사진=보건복지부)

* ① 아프면 3~4일 집에 머물기, ② 사람과 사람 사이, 두 팔 간격 건강 거리 두기, ③ 30초 손 씻기, 기침은 옷 소매, ④ 매일 2번 이상 환기, 주기적 소독, ⑤ 거리는 멀어져도 마음은 가까이

광고는 서로 물리적으로 가깝게 다가갈 수 없는 상황에서도 안부 연락만으로 가까워질 수 있음을 강조하며, 국민이 카페‧회사‧집 등 일상에서 생활 속 거리 두기의 기본수칙을 준수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를 통해 ‘생활 속 거리 두기로 다가온 새로운 일상, 당신의 따뜻한 한마디로 완성됩니다.’라는 핵심 주제를 자연스럽게 전달한다.

이번 광고는 다섯 번째 수칙인 ‘거리는 멀어도 마음은 가까이’ 등 국민의 연대·협력을 제안하는 주제에 따라, 개인방역 기본수칙의 내용을 생활 속 모습으로 시각화하여 제작하였다.

20~30대 청년층을 중심으로 한 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자연스러운 내용과 그림 등으로 구성하였다.

특히 영상 속 장면과 설명문이 접히면서 만들어내는 반전, 사각형의 소품들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포스트잇・화상통화 등의 소통 방법과 연결되는 모습 등으로 시각적 재미를 더해 연출하였다.

광고 영상은 지상파를 비롯하여 케이블, 종합편성 채널, 온라인, 옥외 매체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오는 5월 18일부터 6월 7일까지 약 3주간 전국에 방영된다.

 중앙사고수습본부 이경진 대국민홍보팀장(보건복지부 디지털소통팀장)은 “이번 공익광고가 생활 속 거리 두기 수칙의 중요성에 대해 더욱 관심을 갖고 실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도 생활 속 거리 두기의 적극적인 참여와 노력을 위해 대국민 디지털 소통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치선기자   ccs@transfinite.co.kr
키워드
생활속 거리두기
코로나19
개인방역
5대수칙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