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대병원-국민대-알피오플래닛, 헬스케어 신기술 공동연구 MOU 체결
등록일 2020년 05월 15일 금요일
수정일 2020년 05월 15일 금요일

충남대병원(병원장 윤환중)은 알피오플래닛(대표 고경곤), 국민대 산학협력단(단장 신동훈)과 헬스케어 분야 신기술 공동연구 활동 및 기술정보 교류를 위한 3자 업무협약(MOU)을 15일 충남대병원에서 체결했다. 

왼쪽부터 알피오플래닛 고경곤 대표, 충남대병원 윤환중 병원장, 국민대 허정윤 교수가 업무협약 문서에 사인을 하고 있다.

협약식에는 충남대병원 윤환중 병원장, 알피오플래닛 고경곤 대표, 국민대 산학협력팀장을 비롯한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세 기관은 이번 MOU를 통해 가상현실 기술을 이용한 노인 대상 경도 인지장애 개선, 장애아동의 실내 재활 목적을 위한 소프트웨어 개발을 통해 디지털 헬스케어 제품 의료기기 인증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구체적으로는 △노인의 신체 재활 경도 인지장애 개선 목적의 콘텐츠 기획 및 개발 △장애 어린이 대상 재활 콘텐츠 기획 및 개발 △의료기기 개발 및 인증을 위한 국책 과제 공동 수행 △헬스케어 분야 신기술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활동에 관한 사항 등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알피오플래닛의 가상현실 기반 글로벌 XR스포츠 플랫폼 ‘루(Lü)’를 바탕으로 진행된다. 알피오플래닛의 루는 몰입과 게이미피케이션을 기반으로 신체 활동과 두뇌 활동을 결합한 콘텐츠로 높은 운동 효과와 두뇌 기능 개선 효과를 유도한다.  

알피오플래닛은 자사의 기술력과 국민대 증강휴먼랩(허정윤 교수)이 보유한 디지털 헬스케어 게임 콘텐츠 개발 가이드라인 및 사업화 모델 발굴 역량, 충남대병원 재활의학과(양신승 교수)의 임상 및 의료 R&D 역량을 동력으로 삼아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제품 개발에 나선다.  

윤환중 병원장과 고경곤 대표는 “충남대병원이 추구하는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화와 알피오플래닛, 국민대 산학협력단이 보유한 세계적인 가상현실 기술을 통해 의료에 필요한 아이디어를 접목할 경우 혁신적 성과를 나타낼 수 있다”고 말했다.  

충남대병원은 ‘중부권 병원중심 헬스케어 산업화 클러스터’를 구성해 충청권 9개 종합병원과 공동으로 국내 최대의 산병협력시스템을 구축한 뒤 공동연구 개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클러스터는 첨단 기술을 보유한 기업, 연구기관, 대학 등이 참여하는 실질적인 산학병 융합 조직으로 미래 지향적인 제품과 시장을 개척하는 기회를 발굴하는 것에 주력하고 있다.  

최치선기자   ccs@transfinite.co.kr
키워드
충남대병원
알피오플래닛
국민대
디지털 헬스케어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