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임상시험 한국서 9일 만에 승인...노보텍, 패스트트랙 심의과정 혜택
등록일 2020년 04월 30일 목요일
수정일 2020년 04월 30일 목요일

노보텍의 코로나19 임상시험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새로운 패스트트랙 심의과정에서  혜택을 받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대의 바이오테크 전문 임상 시험 수탁 기관인 노보텍은 아·태 지역 내 많은 국가가 치료제 및 백신 후보에 대한 클라이언트의 코로나19 임상시험을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패스트트랙 절차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보텍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임상시험 환경의 최신 정보를 제공한다

노보텍 클라이언트의 코로나19 임상시험은 최근 한국에서 9일 만에 승인됐다.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는 코로나19 치료제 및 백신 시험의 심의 과정을 구체적인 시한을 정해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GO-expedite’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한국 외에도 여러 국가가 코로나19 임상 시험 검토에 패스트트랙을 도입한 상태이다.   인도는  업무일 기준 10일 이내에 심사/승인,   태국은  업무일 기준 15일 이내에 심사/승인,  말레이시아는 업무일 기준 20일 이내에 심사/승인을 받았다. 

노보텍의 김윤이 아시아 총괄사장은 “이러한 중요한 연구를 지원하기 위한 아·태 지역 내의 빠른 대응을 보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바이오테크 의뢰자의 아·태 지역 내 임상시험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데 이는 이 지역의 속도와 품질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이 신속한 심의 과정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경쟁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임상시험 환경의 최신 정보는 당사 데이터 게시판(매주 업데이트)에서 확인 및 다운로드할 수 있다.

최치선기자   ccs@transfinite.co.kr
키워드
노보텍
코로나19 임상시험
패스트트랙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