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어린이집·유치원에 ‘마스크’ 등 방역물품 제공한다
등록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수정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출처=게티이미지뱅크

보건복지부는 어린이집·유치원 전국 3만7000여 개소에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제공한다. 국비와 지방비를 합한 예비비 65억6200만원에서 지원한다.

 

철저한 방역관리를 위해 교육부는 특별교부금을 확보해 마스크, 손 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구입 지원함을 알렸다. 초등학생 및 유치원생 개학일에 앞서 소독지침과 방역강화 대책 등 유아를 대상으로 개인위생 교육을 안내하는 등 철저한 예방교육에 힘쏟고 있다.

 

2월 18일 현재 휴원 중인 어린이집·유치원은 총 9개소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보육실, 체온계, 현관, 화장실 스위치까지 자주 손이 닿는 곳을 수시로 소독하는 조치가 내려졌다. 확진자가 방문 또는 접촉한 일부 어린이집 등이 임시휴원하면서 맞벌이 부부의 육아와 생계에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도 내놨다.

 

지난 7일 정부는 긴급돌봄이 필요한 학부모를 위해 유치원에서 돌봄 서비스를 제공을 안내했다. 가정 돌봄이 필요한 경우 가족 돌봄 휴가나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제도를 활용할 수 있다. 가족 돌봄 휴가의 경우 최대 10일까지 무급 휴가를 사용할 수 있다.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제도는 만 8세 이하 자녀일 때 자격조건을 갖추며 근로자가 하루 1~5시간 근로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제도다.

 

정혜영기자   hyjung@redpp.co.kr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