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보건용 마스크·손소독제 긴급수급 조정조치 시행
등록일 2020년 02월 12일 수요일
수정일 2020년 02월 12일 수요일
2월 12일 0시 이후 생산·판매한 제품부터 적용…첫 신고 2월 13일 12시까지
식약처가 보건용 손소독제와 마스크의 원활한 유통을 위해 긴급수급조정조치 고시를 시행한다(사진=식약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 제6조에 의거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긴급수급조정조치 고시를 시행한다고 오는 12일 0시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번 조치는 2월 12일 0시부터 4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며 2월 12일 0시부터 생산·판매되는 물량부터 적용된다"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보건용 마스크‧손소독제의 생산‧판매업자는 이날부터 생산‧판매한 제품에 대해 식약처에 매일 신고해야 한다. 이를 통해 마스크‧손소독제의 생산‧유통‧판매 과정이 투명해지고 매점매석과 해외 밀반출 등 정상적이지 않은 유통 행위가 근절될 것으로 예상된다.

긴급수급 조정조치의 주요내용을 살펴보면 보건용 마스크·손소독제 생산업자는 일일 생산량, 국내 출고량, 수출량, 재고량을 다음날 낮 12시까지 식약처에 신고해야 한다.

이어 판매업자는 같은 날 동일한 판매처에 일정량 이상의 보건용 마스크·손소독제를 판매하는 경우 판매가격, 판매수량, 판매처를 다음날 낮 12시까지 식약처에 신고해야 한다.

정부는 긴급수급 조정조치를 위반하는 행위나 고의적 신고누락, 거래량 조작 등 불법 행위에 대해서는 강도 높은 범정부 합동단속을 통해 엄정한 법 집행을 추진할 방침이다.

또 이번 조치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카드뉴스를 비롯해 고시의 영문·중문 번역본을 식약처 홈페이지를 통해 알리고 관련 부처·지자체 및 단체에 홍보를 요청했으며, 시행 안내 동영상을 유튜브에 게재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보건용 마스크와 손소독제가 시장에서 원활하게 유통돼 우리 국민이 사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관련 부처와 함께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건우기자  
Opinion
더보기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
오늘의 약재소개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