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2월부터 40대 A형간염 고위험군 무료 예방접종 시행
등록일 2020년 01월 31일 금요일
수정일 2020년 01월 31일 금요일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가 다음달 1일부터 40대(1970~1979년생) A형간염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무료 항체검사와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A형간염 고위험군 대상은 만성 B형간염 및 C형간염 환자, 간경변 환자 등 A형간염 감염 시 합병증으로 인해 사망률이 높은 만성 간질환자 등을 포함한다.  

앞서 질병관리본부는 20∼30대(1980∼1999년생)에게는 지난 13일부터 무료 예방접종 시행하고 있다.  

20-30대(1980∼1999년생)는 낮은 항체보유율을 고려해 항체검사 없이 바로 예방접종을 실시했으나, 40대(1970∼1979년생)는 항체검사 후 항체가 없을 경우에만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질병관리본부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대상 질환으로 진료 받은 이력이 있는 사람의 개인정보를 제공받아 40대 접종 대상자에게도 개인별 알림 문자를 발송할 예정이다.

안내 문자를 받지 못했으나 해당 질환으로 올해 이전에 진료받은 이력이 있는 20∼40대는, 진료기록부 등 해당 질병 코드가 기재된 서류를 지참하고 보건소나 지정 의료기관을 방문하면 신규 대상자 등록 후 항체검사 예방접종이 가능하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작년에 크게 유행했던 A형간염 환자가 상당히 감소하였으나 여전히 소규모 발생이 지속되고 있어, 만성간질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이한재기자  
Opinion
더보기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
오늘의 약재소개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