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정보] 물 속으로 빠진 내 '휴대폰' 대처방법 및 주의사항 BEST 3… 서비스센터 방문 전 해야할 것은?
등록일 2019년 09월 14일 토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14일 토요일
▲(출처=ⒸGettyImagesBank)

현재,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대다수의 사람들이 휴대폰 사용에 노출되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사용함에 따라 여러 문제가 발생될 수 있다. 대표적인 것으로 분실, 파손, 방전, 침수 등이 있다. 이 가운데 휴대폰이 물에 잠기는 침수사고는 우리의 일상 속에서 많이 일어나는 문제다. 많은 소비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는 삼성의 갤럭시 시리즈 혹은 애플의 아이폰 등 최신 스마트폰 속의 여러가지 기능에는 방수 기능을 지원하고 있어 부주의로 물 속에 빠뜨려도 큰 문제를 우려할 필요없이 스마트폰 사용이 가능하다. 단, 휴대폰에 생활 방수 기능을 갖추고 있다 하더라도 만약 휴대폰에서 균열된 부분이 있어 방수 기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하거나 방수 기능이 아예 없어져 버렸다면 물에 빠진 휴대폰은 이상이 생겨 작동하지 않을 수 있다. 이에 침수 휴대폰 대처방법과 그에 대한 주의사항까지 제대로 살펴보자.

휴대폰 전원은 꺼두기

대부분의 사람들이 휴대폰이 물에 빠져서 아무런 반응이 없을 때 당황한 나머지 전원을 켜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러한 행동은 핸드폰을 망가뜨리는 지름길이 된다. 스마트폰이 물에 빠져 동작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전원을 켤 경우 합선이 발생해 고장이 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따라서 핸드폰이 물에 빠졌다면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물기를 빠르게 제거해준 뒤 제조사의 A/S 센터를 방문해 적절한 조치를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배터리 분리형 휴대폰은 배터리를 바로 분리시키는 것이 좋으며, 배터리를 분리한 후에는 가까운 서비스센터에 방문해 점검을 받아보자.

콜라에 휴대폰을 떨어뜨렸다면?

침수된 스마트폰을 수돗물로 씻어내야 하는 상황도 있다. 이 경우는 바닷물이나 탄산음료에 휴대폰이 침수됐을 경우다. 바닷물 속 염분 성분이나 탄산음료에 들어있는 탄산 성분은 핸드폰의 내부를 부식시켜 고장을 발생시키기 때문이다. 따라서 탄산이 들어있는 음료나 바닷물에 휴대폰이 침수됐다면 깨끗한 물에 살짝 담구거나 흐르는 물에 헹군 뒤 A/S센터에서 수리를 맡기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헤어드라이기나 온풍기 사용은 '절대금지'

많은 사람들이 물에 빠진 스마트폰의 물기를 없애려 헤어드라이기 혹은 온풍기를 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이것 역시 피해야 할 행동이다. 헤어드라이기나 온풍기의 열로 인해 휴대폰의 부품이 탈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침수된 핸드폰은 온풍기 혹은 드라이기를 이용하는 것보다 물기를 제거해 휴대폰을 모두 분리한 채 자연건조로 5시간 이상 말려준 다음 근처 제조사 서비스센터에 가져가 점검받는 것이 가장 좋다.

장송혁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