큰 고통을 주고 있는 '대상포진' 초기증상이 뭐길래… 예방법은?
등록일 2019년 09월 12일 목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12일 목요일
▲(출처=ⓒGettyImagesBank)

면역력이 약한 이들은 만약 조금 피곤했다 싶으면 몸이 아픈듯 하면서 피부에 물집이 생기고, 이 물집은 당연히 아프다. 본인이 이런 증상들이 나타났다면 자신이 대상포진에 걸린 것이 아닌가 생각해봐야 한다. 또 이 대상포진은 면역력이 떨어지는 것이 가장 큰 발병 이유다. 발생하는데 나이대가 좀 이있는 사람들이 대상포진은 몸 속 신경뿌리에서부터 체내에서 염증을 일으켜 원래는 나이대가 높은 어르신들이 겪는 병으로인식돼 왔으나 이젠 젊은 층들 또한 스트레스와 같은 요소 때문에 확산되고 있다. 이런 대상포진을 쉽게 여겼다간 잘못하면 목숨을 잃을 수도 있으니 '대상포진 초기증상'을 잘 알아두고 조기에 치료해야 한다.

'미리예방하자'...대상포진 초기증상은?

대상포진 초기증상은 열이나고, 근육통, 오한 등이 나타나며 감기로 오해하기 쉽지만 시간이 갈수록 통증이 더 커진다. 아울러, 통증 부위의 피부 표면에 수포가 발생하기도 한다. 붉은 반점에서 물집으로 변한 후 그후 고름이 찬다. 단순포진은 물집이 입이나 엉덩이, 항문주변, 성기 등에 나타난다면 대상포진은 몸통이나 얼굴, 다리, 팔 등에 증상이 일어나며, 몸 한쪽에서만 띠 모양으로 보이기도 한다.

대상포진 원인 및 예방접종은?

주로 대상포진의 원인은 면역력과 연결되는데, 대상포진에 걸리지 않으려면 먼저 면역력을 높여야 한다. 평소 생활습관을 잘 키우고 예방접종도 미리 맞아야 한다. 하지만 대상포진 예방접종에서 임산부, 스테로이드 처방 받은 환자, 면역관련 질환으로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 등은 대상포진 예방접종에서 제외된다. 대상포진 예방접종 대상은 주로 50대 이상 중년층인데 병원은 통증의학과를 찾으면 된다. 자신에게 만약 대상포진의 증상 중 하나인 피부발진이 생겼다면 3일 안으로 병원을 찾아 항바이러스제를 투여를 시작하고 일주일 내내 한다. 또한 대상포진은 전염의 위험이 있어 대상포진을 앓고 있는 환자의 고픔으로 전염할 수 있어 직접 만지면 안된다. 그러나 모르고 만졌다면 바로 소독해야한다.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엔 뭐가 있을까?

대상포진에 좋은 음식을 평소에 꾸준히 섭취해 대상포진 세포가 자랄 수 없게 면역력을 가꿔야 한다. 면역력 높이는 음식으로는 청국장, 당근, 토마토, 브로콜리, 귤과 오렌지, 자몽 등 과일과 양파 등이 있다. 대상포진을 앓고 있다면 금주해야 한다. 반면 술은 대상포진에 나쁜 음식으로 커피 역시 안좋은 음식으로 대상포진에 걸렸다면 카페인이 많은 차 종류는 삼가야 한다.

김호영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