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원인 1위 '암', 금연·금주· 운동·균형잡힌 식단·적정체중 유지 등 예방책으로 예방하자!
등록일 2019년 09월 12일 목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12일 목요일
▲(출처=ⒸGettyImagesBank)

다양한 의료기술이 크게 향상되면서 여러가지 질병들이 정복되고 있다. 하지만 암은 아직까지 현대인들에게 공포를 주는 무서운 질병으로 손꼽힌다. 특히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질병 중에 암환자수는 약 100만 명에 달한다. 또한 매년 암 진단을 받는 환자도 22만 명에 달한다. 이로인해 '암' 질환은 우리 국민들의 가장 큰 사망 원인을 기록하고 있다. 그래서 빠르게 암을 발견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양한 암질환은 올바른 생활습관 개선으로 막을 수 있다. 암 발병을 막기 위해 예방을 위한 바른 생활습관을 꾸준히 지켜야 한다. 여러 암의 초기 발견의 중요성과 암을 막는데 좋은 좋은 생활습관 등에 대해 소개한다.

초기에 발견하면 치료할 수 있는 '암'

'암'은 초기에 발견해야 완치할 수 있는 확률이 증가한다. 이에 따라 암 발병 초기에 발견하고 적절한 치료를 환자에게 제공하기 위해 정부 그리고 관련 전문가들의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그러나 치료보다는 암을 예방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암발생의 ⅓은 예방으로 막을 수 있고 초기에 발견해 치료받으면 30%는 완치할 수 있고, 나머지 사람도 적절한 치료를 하면 증세를 완화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전한 바 있다.

일상에서 암 예방을 해야 하는 이유

암 발생 방지는 평상시에 건강생활을 실천하는 개인 노력으로 성공할 수 있다. 바른 생활습관은 암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한다는 가장 큰 장점을 가지고 있다. 그래서 암을 막기 위한 삶의 방식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암 발생을 예방하는 생활지침

일반적인 암예방에 도움되는 바른 생활습관은 다음과 같다. 금연을 하고 남이 피우는 담배 연기도 피해야 한다. 다양한 과일과 채소를 충분히 먹고 균형있는 식사가 필요하다. 음식은 짜지않게 먹고 탄 음식은 줄여야 한다. 암예방을 위하여 하루 한 두잔의 적은 양의 음주도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암을 일으키는 유해물질에 노출되지 않도록 작업장에서 안전 보건 수칙을 지키고 암 조기 검진 계획을 지켜 꼭 검진을 받아야 한다. 예방접종 지침에 따라 B형 간염과 자궁경부암의 예방접종을 마쳐야 하며 감염성 성병에 감염되지 않도록 안전한 성생활을 즐겨야 한다. 체격에 맞는 몸무게를 지켜야 한다. 이를 위해 운동을 정기적으로 하는 것도 정말 필요하다. 1주일에 5번 이상, 1일 30분 이상, 땀이 생기도록 운동이 필요하다.

김호영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