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민⦁유동국 공동감독 "영화 통해 새로운 비전 제시할 것" (영화 '나의 알바 인생' 제작발표회)
등록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11일 수요일


유동국 감독과 이소민 감독은 "무조건인 고진감래와 낙관주의는 오히려 '희망고문'일 수 있다"며 "'그림자가 강하면 빛도 강하다'는 비관적 낙관주의를 통한 주제의식의 전개로 새로운 비전과 희망을 제시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의 좌측 이소민 감독, 우측 유동국 감독) 

임종현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