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연서, '내가 안재현이랑 호텔을 갔다고?'..구혜선 인스타그램에 추가글 게재해 '논란'
등록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출처=오연서 인스타그램

배우 오연서가 선배 구혜선에게 단단히 화가 났다. 

4일 구혜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편 안재현의 '외도설'을 주장했고, 그 상대가 오연서라는 루머가 일파만파 생겨났다. 

이어 구혜선은 추가로 글을 공개하기도 했다. "결혼 후 남편 컴퓨터에서 발견된 여배우와 호텔에서 가운을 입은채 야식을 먹고있는 사진을 가지고 있습니다. 법원에 증거로 제출하겠습니다."라며 제2의 전쟁을 예고했다. 

오연서는 이에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법적 대응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이하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에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우 오연서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고 있는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이하 당사)입니다.  

금일 구혜선씨가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한 게시물과 관련해 당사의 공식 입장을 전달드립니다.  

먼저 구혜선씨가 인스타그램에서 언급한 '현재 촬영하는 드라마 여배우와 염문설' 및 기타 내용은 명백한 허위사실입니다.  

당사는 이런 추측성 글을 공식적인 SNS에 공개 게재한 구혜선씨에 대해 심각한 명예 훼손이자 허위 사실 유포임을 밝히며 강력한 법적 대응을 취할 예정입니다.  

더불어 이와 관련 지어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자에 대해서도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의 혐의로 강력 대응할 것을 밝힙니다.  

당사 소속 배우인 오연서는 수많은 스태프들의 노력이 담긴 드라마를 위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해 왔습니다.  

그러나 더 이상 지켜볼 수만 없는 상황에 참담함을 느끼며 어떠한 선처 없이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김혜란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