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명절증후군으로 인한 어깨, 허리통증 비수술적요법 도수치료가 도움 될 수 있어
등록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수정일 2019년 09월 04일 수요일
<선릉역 본라인의원 장석현 원장>

설날과 함께 가장 큰 명절인 추석이지만 추석이 지난 후에는 많은 분들이 명절증후군으로 어깨통증이나 허리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 많은 가사노동과 장시간 운전 등 어깨나 허리에 무리가 가며 통증이 동반되며 심할 경우 디스크로까지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초기 치료가 무척 중요하다 

. 조기에 치료를 받지 못한다면 어깨와 허리는 물론이고 엉덩이와 양쪽 다리까지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초기 통증은 금방 없어졌다가 다시 나타나기도 하기 때문에 초기에 치료를 안받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 이럴 경우 만성통증으로 발전 할 수 있기 때문에 초기에 정형외과, 통증의학과 등을 찾아서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실시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처럼 생기는 여러 통증의 조기치료로 도수치료가 매우 효과적일 수 있다. 도수치료는 약물치료나 주사치료, 수술치료 등의 다른 치료법에 비해 후유증 및 합병증이 적다는 장점을 가지며, 근본적인 근골격계의 문제를 개선함으로써 재발을 방지하고 전체적인 체형 불균형 해소가 된다.  

도수치료의 장점으로는 수술의 대체요법으로 비침습적 치료법이며 치료 및 재활시간의 단축 그리고 치료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부작용의 확률이 매우 낮다는 점이다. 그리고 도수치료는 1대1로 정확한 통증의 원인을 찾아내어 치료를 진행하기 때문에 만족도가 매우 높고 높은 치료 성공률을 보이고 있어 비침습방법인 도수치료로 치료를 받는 분들이 늘어나고 있다.                                                                                                                                   

비수술적 도수치료는 근골격계 기능 향상, 체력 증진, 운동성 향상에도 도움이 되며 무엇보다 치료에 대한 부담이 없다는 장점이 있지만 경험이 많고 숙련된 의료진에게 전문적인 진단을 토대로 받아야 부작용 없이 만족할 수 있는 치료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도움말:: 본라인의원 장석현 원장 
 

임종현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
포토·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