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포렌식코리아, 사이버피싱 범죄 몸캠피씽 24시간 대응으로 피해자 구제
등록일 2019년 05월 09일 목요일
수정일 2019년 05월 09일 목요일

몸캠피씽이 사이버피싱 범죄로 피해자가 나날이 늘어나고 있어 국내 포털이나 SNS에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 스마트폰의 보급률이 90%이상 올라가면서 모바일을 통한 소통이나 정보의 검색 등으로 손쉬운 생활이 가능한 장점이 있는 반면에 역으로 이 편리한 장점을 이용해 악용하는 범죄 수법이 몸캠피씽 이라는 사이버피싱 성범죄이다. 올 해 들어서 몸캠피씽의 피해로 인해 커다란 정신적 충격을 입는 사례가 더 빈번하게 나타나고 있으며 자신의 나체 동영상으로 인한 유포 협박을 받는 피해자들은 그 충격으로 인해 극단적 선택을 하는 경우도 종종 생겨나고 있다.

몸캠피씽은 대부분 모바일에서 화상채팅이나 SNS대화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상대방을 유혹해 알몸을 녹화하고 악성코드 설치를 유도시킨 이후 피해자의 스마트폰에 저장되어 있는 연락처, 개인정보를 해킹해서 가족이나 지인 또는 인터넷 등에 공개한다고 협박을 하는 동시에 금전 요구를 한다.

이 때 몸캠피씽 피해자들은 금전적 피해는 물론이고 정신적 피해까지 받는다. 극심한 스트레스로 인한 우울증까지 올 수 있으며 대부분의 피해자들은 가해자의 요구에 순순히 응해 주고 있다. 하지만 피해자에게 금전적인 요구를 들어주었다고 하여도 이 들은 단 한번의 요구로 끝내지 않고 2차, 3차 요구로 더 피해자에게 협박을 가한다.

몸캠피씽 범죄조직들 대부분이 해외에서 활동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고 이들은 주로 가짜IP, 차명계좌, 대포폰 등을 이용하기 때문에 경찰들도 몸캠피씽 범죄조직들을 추적 하는 것이 여간 힘든 상황이 아니다.

이에 IT보안 전문업체 디포렌식코리아 관계자는 "혹여 몸캠피싱 협박을 당하고 있다면 독단적으로 해결하기가 어렵다. 해결하려 알아보고 있는 도중 몸캠피씽 가해자들은 이미 유포를 하고 있을 확률이 높으면 몸캠피씽에 당하고 있다고 했을 때 즉각적으로 경찰이나 IT보안 전문업체를 통해 해결을 해야 한다"고 이야기 했으며 이에 "만약 몸캠피씽 협박에 못 이겨 범죄자 측에 송금을 했다고 하더라도 2차 피해에 대응을 해야 하며 몸캠피씽을 주력으로 하는 회사를 찾았을 경우 악성코드 파일과 어떤 경로를 통해 유출이 되었는지 빠르게 전달해주어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한편 디포렌식코리아는 한국사이버보안협회 이사장(대표 김현걸)이 직접적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2014년부터 빅데이터를 활용한 동영상 유포 차단 및 루트를 통한 분석을 할 수 있는 기술력이 있는 IT보안 전문회사이며 한 번 유포를 차단 했다고 끝내는 것이 아닌 추가적으로 다른 곳에 더 유포가 되고 있는지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을 해주고 있어 피해자들은 안심할 수 있다.

현재는 몸캠피씽 및 사이버성범죄 예방을 위한 교육까지 진행하고 있으며 구제뿐 아니라 피해예방에도 힘을 쓰고 있다. 피해 구제를 위해서도 적극적으로 대응 할 수 있게 24시간 야간에도 몸캠피씽 대응 팀을 구축하여 근무하고 있다.

더 자세한 사항은 디포렌식코리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김효선기자  
릴레이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