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독감' 홍역·감기와 혼동하기 쉬워... 증상과 잠복기는?
2019-02-11 17:31:38
박진혜
▲합병증이 없는 감기와는 달리 독감은 오래 방치하면 폐렴 및 수막염, 중이염 등의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다. (사진=ⓒGetty Images Bank)

독감의 증상은 감기와 혼동하기 어려워 방치하였다가 고열 및 심한 두통과 근육통을 겪거나, 폐렴과 수막염 등 다른 합병증이 유발될 수 있는 질환이다. 만성 질환 환자와 노인, 어린이가 특히 조심해야 할 독감의 증상은 어떻고 예방접종은 어떻게 진행하는지에 대해서 알아보자. 특히 안산과 대구에서 홍역환자가 발생하여 확진을 우려하는 가운데 홍역의 증상이 감기와 비슷하다고 하니, 감기 증상이 의심된다면 홍역인지 독감인지도 초기증상을 통해 알아두는 것이 좋다. 

독감 증상

우리나라에서 주로 많이 나타나는 독감은 A형 독감과 B형 독감이 있다. 독감의 종류에 따라 증상이 다른데 보통 A형 독감은 38도 이상의 고열과 두통, 관절통, 근육통, 콧물, 인후통, 기침 등 일반적인 독감 증상과 함께 심한 무기력 증상이 나타난다. 면역력이 약한 경우에는 독감 증상이 장기화될 수도 있다. A형 독감은 유행 가능성이 가장 높은 질병으로, 계절성 독감이나 신종플루도 거의 대부분 A형 독감에 속한다. B형 독감은 고열, 두통, 콧물, 인후통, 기침 등의 증상을 보이지만 고열 이후 중이염 또는 폐렴 등의 질환으로 바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고 복통이나 구토 등 소화기 계통에도 이상이 발생할 수 있다. 독감은 가벼운 열과 몸살,콧물과 기침 등이 동반되며 일주일 정도면 증상이 사라지는 감기와 다르다., 독감은 합병증이 없는 감기와는 달리 폐렴과 수막염 같은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만성 질환 환자와 노인, 어린이는 조심해야한다.

독감 잠복기

독감이 유행하는 시기는 일반적으로 가을과 겨울로, A형 독감이 전염성이 강하기 때문에 증상이 확정될 경우에는 병원 치료 후 곧바로 집에서 격리해야 한다. 독감은 환자의 침이나 분비물, 먹던 음식, 접촉 등을 통해 감염될 수 있될 수 있는 전염성을 가지고 있다. A형 독감의 경우에는 평균 1일~4일 정도의 잠복기를 가지고 제대로 치료하면 보통 7일~10일 정도면 완치된다.

독감예방접종

유행성이 높은 A형 독감을 예방할 수 있는 가장 확실한 방법은 바로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다. 보통 독감 예방접종 후 2주가 지나야 항체가 만들어지고 약 한 달 후부터 예방 효과가 나타나므로 최대한 빨리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 특히 면역력이 약한 유아와 어린이, 65세 이상 노인 등은 반드시 독감 예방접종을 받도록 한다.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