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조국 민정수석·임종석 비서실장, 국회 출석 "세 사람이 입을 맞추면 호랑이를" "검은 것은 검은 것대로" 말말말
등록일 : 2018-12-31 10:00 | 최종 승인 : 2018-12-31 10:00
김정한
▲조국 민정수석(좌)과 임종석 비서실장(출처=MBC)

[메디컬리포트=김정한 기자] 국회 운영위원회에 출석한 청와대 조국 민정수석과 임종석 비서실장을 둘러싸고 여야 간 격돌이 예상된다.  

31일 오전 조국 민정수석과 임종석 비서실장은 국회 운영위 전체회의에 출석했다. 청와대 전 특별감찰반원인 김태우 수사관의 폭로 내용이 주요 쟁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조국 수석은 출석하면서 "세 사람이 입을 맞추면 없는 호랑이도 만들어낸다. 이번 사건은 한마디로 삼인성호(三人成虎)다"며 "비위 행위자의 일방적인 왜곡 주장이 여과 없이 언론에 보도되고 이것이 정치적으로 이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부의 민정수석실은 특별 감찰을 포함해 모든 업무를 법과 원칙에 따라 처리했다"며 국회에서 시시비비를 밝히겠다고 언급했다. 

임종석 비서실장은 취재진에게 "흰 것은 흰 것대로 검은 것은 검은 것대로 구분되기를 기대한다"며 "민간인 사찰이니 블랙리스트니 하는 무리한 주장들이 터무니없는 정치공세라는 점은 확인될 거라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메디컬리포트=김정한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