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12·12사태' 38주년인 오늘, 전두환·노태우 근황에도 관심 집중... 전두환 '치매'의 진실은?
등록일 : 2018-12-12 10:08 | 최종 승인 : 2018-12-12 10:08
정하나
▲1212사태 38주년에 전두환 노태우의 근황에 관심이 뜨겁다 (출처=채널A 뉴스 캡처)

[메디컬리포트=정하나 기자] 12월 12일 오늘, 역사에서 잊어서는 안될 1212사태가 재조명되고 있다. 올해 38주년인 1212사태는 1979년 12월 12일 전두환 전 대통령과 노태우 전 대통령의 주도 하에 움직이는 군부대 사조직 '하나회'가 일으킨 군사반란사건으로 역사 속에 기록돼 있다. 이에 '1212사태'의 주동자인 전두환 전 대통령과 노태우 전 대통령의 건강과 근황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재판 당시 노태우(왼)와 전두환(오) (출처=YTN 뉴스 캡처)

전두환 노태우 건강 및 근황은?

전두환의 건강 및 근황을 살펴보면, 전두환 전 대통령은 지난 8월 알츠하이머 진단을 받아 약을 복용하고 있다고 언론에 보도된 바 있따. 지난 8월에 전두환은 알츠하이머라는 이유로 5·18민주화운동 관련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다. 약을 복용하고 있다는 사실에 진짜 치매인가 하는 의견도 있지만 일부 여론은 이것이 거짓말이 아니냐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현재 전두환은 국세를 1년 넘게 내지 않은 고액체납자 명단에 올라와 있으며 양도소득세 포함 31억을 내지 않았다고 전해진다.

 

노태우 전 대통령은 2002년 전림선암 수술과 2011년 기관지 한방침 제거 수술 등으로 집에서 요양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됐다. 노태우 전 대통령의 아들인 노재헌 한중문화센터 원장(나이 53세)는 최근 히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총리를 만나 국제정당 창당을 계획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메디컬리포트=정하나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