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XX아 한국 안살아" 악플 폭탄 맞은 양예원 인스타그램, 피해자임에도 남자친구까지 욕 먹어
등록일 : 2018-12-07 13:00 | 최종 승인 : 2018-12-07 13:00
유희연

양예원 사건, 양예원 재판 결과

[메디컬리포트=유희연 기자]  

▲유튜버 양예원(출처=KBS뉴스 캡처)

이후 재판에 넘겨진 '비공개 사진촬영회' 사건 최모씨는 강제추행 및 성폭력 범죄 등에 관한 특례법으로 징역 4형을 구형 받았다.스튜디오 피팅모델로 촬영 중 성추행을 당했다 주장했던 양예원(24)은 이어 '비공개 촬영회'로 재조명됐다.

용기 내 피해사실을 알린 양예원은 사건 이후 일베 여친인증 몰카 사태, 이수역 폭행 사건 등이 터져 남녀 혐오 구도가 이뤄진 가운데 악플 폭탄을 맞았다.

양예원 SNS에는 여전히 악플이 쏟아지고 있어 피해자 양예원의 2차 피해가 우려된다.

[메디컬리포트=유희연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