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피부에 생기는 보기싫은 표피 낭종, 과연 그대로 놔두어야 할까?
등록일 : 2018-12-04 10:42 | 최종 승인 : 2018-12-04 10:42
함나연
▲표피낭종 원인을 찾고 치료를 해보자(출처=게티이미지뱅크)

[메디컬리포트=함나연 기자] 사람의 몸을 보호하는 기작 중 가장 첫번째는 바로 피부이다. 외부의 세균으로부터 가장 노출되어 있으면서 내부로 침입하지 않게 하는 역할을 바로 피부가 하고 있는데, 이러한 세균을 막기 위해 피부에서는 피지와 땀 등이 배출 되어 효과적인 방어기작을 한다. 하지만 이러한 피지나 땀이 밖으로 배출되면서 오히려 피부에 질환을 발생시키기도 하는데, 그 중 가장 흔하게 생기는 질환 중 하나가 바로 표피낭종이다.

▲원인 모르게 발생하는 얼굴 표피낭종(출처=게티이미지뱅크)

피부에 생기는 낭종

피부 표면에 갑자기 부풀어 올라 마치 안에 조그마한 구슬이 있는 것 같은 증상이 생긴다면 낭종이라고 할 수 있다. 낭종이란 주위 조직과 구별되는 막과 내용물을 지닌 주머니를 뜻하는데, 피막 안의 내용물은 인체에서 생성된 액체 또는 반고체의 물질로서 드물게는 세균이나 바이러스, 기생충의 유충일 수도 있다. 낭종은 비단 피부 뿐만 아니라, 신장, 유방, 피부 등 어느 부위에나 생길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는 한번 형성되면 수술로 제거되지 않는 한 없어지지 않는다.

▲표피낭종 치료를 위해 피부과 진료를 받아보자(출처=게티이미지뱅크)

피부에 생기는 표피낭종

특히 피부에 생기는 낭종은 표피낭종이라고 부르기도 하는데, 귓볼에 가장 흔하게 나타난다. 육안으로 보기에는 여드름과 비슷한 형태를 지니지만 일반적인 트러블과는 다르기 때문에 손으로 건드려서는 안되는데, 피부 안쪽에 주머니가 만들어져 있기 때문이다. 계속 방치해 둔다면 사라지지 않고 염증이 더 심해져서 표피낭종이 점차 커질 수 있으므로 시술을 통해 제거해주어야 한다.

[메디컬리포트=함나연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