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사랑니발치의 문제점, 사랑니 신경손상을 피하려면?
등록일 : 2018-11-06 13:00 | 최종 승인 : 2018-11-06 13:00
박세린
▲사랑니는 공간이 부족하거나 관리에 어려움이 있을 때 발치하게 된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메디컬리포트=박세린 기자]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사랑니는 큰 어금니 중 세 번째 위치인 제 3대구치를 말한다. 구강 내에 제일 늦게 나오는 치아로 사랑니 나는 시기는 보통 사춘기 이후 17~25세 무렵에 나기 시작한다. 사랑니라고 불리게 된 까닭은 보통 이 시기에 이성에 대한 관심이 생길 때이며 새로 어금니가 날 때 생기는 고통이 마치 첫사랑을 앓듯이 아프다는 이유 때문이다. 사랑니는 위와 아래턱 좌우에 한 개씩 총 4개가 자라는데 사랑니가 아예 없는 사람들도 있다. 사랑니는 다른 어금니와 마찬가지로 음식물을 씹어서 잘게 갈아 소화하기 좋은 형태로 만드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다른 치아에 비하여 퇴화현상을 보이거나 위축, 기형 등일 때도 있으며 치열의 맨 안쪽 끝에서 자라는 치아다보니 공간이 부족하거나 관리에 어려움이 있어 발치를 하는 경우가 흔하다. 

▲부분적으로 매복된 사랑니는 잇몸염증, 인접치아의 손상을 야기할 수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사랑니발치에 대해 

사랑니발치는 무조건 빼야하는 것은 아니다. 정상적으로 자랐으며 관리를 할 수 있을 정도라면 굳이 뽑을 필요가 없다. 또한 사랑니는 드물게 치과 교정치료나 보철치료를 받을 경우에 유용하게 사용이 되어지는 경우도 있어 문제가 되지 않는다면 발치를 하지 않는 것이 좋다. 그 밖에 완전히 매복된 사랑니의 경우에도 문제를 일으키지 않는다면 발치를 하지 않아도 된다. 하지만 부분적으로 매복된 사랑니는 노출되어 잇몸염증을 일으키거나 인접치아가 손상될 수 있는 경우가 흔하게 발생하여 이러한 경우에는 대부분 사랑니 발치 비용을 지불하고 발치를 받아야 한다.  

▲사랑니 발치는 신경손상에 대한 후유증이 나타날 수 있어 전문 치과에 가야한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매복사랑니 신경에 대해 

매복된 사랑니는 쉽게 발치를 할 수 있는 경우도 있으나 신경과 연관되어 후유증이 발생할 수도 있다. 매복사랑니 신경손상으로 인한 문제점은 입술과 턱끝주위의 감각이 무뎌지게 되는 등의 증상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 경우 약물치료를 받아야 하는 등의 문제점이 발생할 수 있다.  매복사랑니 신경손상을 피하고 깔끔하게 발치하기 위해선 사랑니 발치 전문 치과에서 상담을 받아야 한다. 사랑니 발치 전문 치과에 가야 하는 이유는 사랑니발치로 인해 사랑니 신경손상에 대한 후유증이 일어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무조건적으로 이루어져야 하는 의료수술이 아니기 때문이다. 또한 사랑니발치를 원한다고 무분별하게 뽑는 등의 의료행위가 빈번하기 때문에 사랑니발치 전에 사랑니 발치 전문 병원에서 정확한 상태와 상담을 통해 발치를 하는 것이 올바른 사랑니발치를 할 수 있는 방법이다. 

[메디컬리포트=박세린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