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일상생활을 불가능하게 해주는 과민성 대장증후군, 원인과 치료방법
등록일 : 2018-11-05 17:00 | 최종 승인 : 2018-11-05 17:00
박혜민
▲스트레스를 받으면 나타나기 쉬운 과민성 대장 증후군(출처=게티이미지뱅크)

과민성 대장 증후군 원인

[메디컬리포트=박혜민 기자] 정신적 스트레스를 받기 시작하면 화장실을 자주 들락날락 거리는 사람들을 볼 수 있다. 신경성 위장질환 중 하나인 과민성 대장 증후군은 스트레스를 받으면 소화기가 자극되어 과민한 반응이 나타나는 질환으로 현대인들에게 발병률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굳이 상한 음식을 먹거나 질병에 걸리지 않았어도 스트레스를 받거나 긴장할 때 통증을 느껴 설사나 변비로 이어지기도 한다.

▲과민성 대장 증후군에는 여러가지 유형이 있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과민성 대장증후군의 증상

과민성 대장 증후군에는 4가지 유형이 있다. 복통, 잦은 배변, 복부팽만, 잦은 트림과 방귀 등의 이상을 겪기도 한다. 특히 배가 자주 아프고 변비를 호소하는 변비형은 남성보다는 여성에게 더 많이 나타나는 편이기도 하며, 대장운동을 통해서도 배출하지 못하여 복부에 팽만감 외에도 배가 자주 아픈 것으로 나타난다. 설사를 자주 하는 설사형의 경우가 있으며, 설사와 변비가 혼합되어 나타나는 혼합형이 있는데, 이는 심할 경우 탈수와 만성 복통을 동반한다. 복부 팽만형은 배 안에 가스가 차 배가 부풀어 올라 포만감과 팽만감으로 불편함을 동반한다. 생활습관으로 생기는 질환인 만큼 스트레스의 정도나 생활 습관에 따라 심해지기도 하며 증상이 완화되기도 한다.

▲과민성 대장 증후군을 치료하기는 쉽지 않다(출처=게티이미지뱅크)

과민성 대장 증후군 치료

과민성 대장 증후군의 완치는 어렵다. 기타 소화계 질병과 마찬가지로 내시경을 비롯한 각종 검사를 해봐도 별다른 이상을 발견하지 못해 정확한 원인 치료가 어렵기 때문이다. 재발 확률도 높다. 소장이나 대장의 운동기능과 감각기능 이상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위장공능 검사방법으로 정확한 진단이 이뤄질 수 있다. 그 외에도 자율신경검사를 통한 스트레스 측정, 문진, 설진, 교감신경활성도를 파악하는 양도락 등의 방법을 통화 환자의 상태에 대한 정확한 진단을 하는 것이 가능하며, 개인의 심리나 정서적 요인에 대한 개선 과정도 필요하다.

[메디컬리포트=박혜민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