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정확한 원인보다는 복합적 원인을 보이는 사춘기부터 성인까지 나는 여드름 부위별 원인
등록일 : 2018-11-01 21:02 | 최종 승인 : 2018-11-01 21:02
김승현
▲ 얼굴이나 가슴, 등피부에 발생하는 여드름(출처=게티이미지뱅크)

[메디컬리포트=김승현 기자] 여드름은 털을 만드는 모낭에 있는 피지선에서 발생하는 만성 염증성 질환으로 얼굴이나 가슴, 등피부에서 나타난다. 여드름은 염증질환으로 고름물집, 결절, 거짓낭 등과 같은 다양한 피부 변화가 나타나며 후유증으로 흉터가 남기도 한다. 피지선이 모여있는 얼굴이나 목, 가슴에서 많이 발생한다. 보통 여드름은 사춘기에 발생하며 사춘기 청소년의 85%정도 발생량이 관찰된다. 남자는 15세에서 19세 사이에 발생하며 여자는 14세에서 16세 사이에 발생빈도가 높다.

▲ 과다한 피지 분비와 사춘기의 호르몬 증가로 생기는 이마여드름원인(출처=게티이미지뱅크)

피지선 과다 분비로 화장품도 원인이 될 수 있다

여드름의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한가지 원인보다 여러 원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다. 사춘기에 남성호르몬의 과잉으로 피지선의 분비가 왕성해져 모낭이 막혀 여드름의 기본적으로 모낭속에 딱딱해진 피지가 형성된다. 화장품의 성분이 여드름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 포마드 중 유성물질이나 과도한 세제, 비누의 사용으로 여드름의 악화 원인이 될 수 있다. 여드름은 사춘기로 시작해 30대 이후로 점점 감소한다.

▲ 건강 문제보다는 세균으로 발생할 수 있는 볼 여드름 원인(출처=게티이미지뱅크)

여드름 부위별 원인은 어떻게 될까?

이마에 나는 여드름은 가장 많이 나는 부위 중 하나로 이마의 주요 원인은 과다한 피지 분비와 사춘기로 인한 호르몬 증가이다. 볼에 여드름은 몸속의 건강 이상보다는 외부적 문제로 유발되는데 스마토폰을 이용한 장시간 통화가 대표적인 원인이다. 피지 분비가 활발한 코는 여드름이 날 가능성이 높은 부위로 코에 여드름이 난다면 유분기가 많은 화장품은 피하는 것이 좋다. 입 주변과 턱에 나는 여드름은 소화장애와 호르몬 불균형으로 인한 것이다.

[메디컬리포트=김승현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