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Medical Findings
혀가 검게 변색되는 흑모설, 그 원인과 치료법은?
2019-06-12 09:00:03
심현영
▲흑모설은 영양소 결핍이나 감염의 징후일 수 있다(출처=게티 이미지)

[메디컬리포트=심현영 기자] 한 여성이 심각한 자동차 충돌 부상으로 인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후 흑모설(black hairy tongue)이라는 희귀 질환에 걸렸다. 이 질환은 외관상은 끔찍하지만 인체에는 무해하다고 의사들은 주장하고 있다.

워싱턴의과대학의 야시르 하마드 박사와 데이비드 K. 워렌 박사가 이 희귀한 질환을 보고했다. 연구진은 양성 질병인 흑모설은 혀가 변색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흑모설이란 무엇인가?

돌기란 혀와 같은 장기에 돋아난 작고 둥글게 융기된 부분으로써 설유두 혹은 혀유두라고 한다. 설유두의 기본적인 기능은 감각세포와 미뢰를 고정시켜 미각을 느끼는 것이다.

때로 사람들은 혀의 변색으로 건강상 문제를 확인할 수 있다. 머크진료매뉴얼에 따르면, 설유두의 변색으로 영양 결핍, 감염, 탈수증 등을 알 수 있다.

최근 보고된 한 연구에 따르면, 55세의 한 여성이 자동차 사고로 인한 부상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그녀는 메로페넴이라는 항생제를 정맥 주사 맞았으며 폐렴과 패혈증 같은 감염을 치료하기 위해 광범위 항생제를 처방 받았다. 그리고 호흡계 감염과 요로 감염 같은 감염을 치료하기 위해 또 다른 광범위 항생제인 경구용 미노사이클린도 처방 받았다.

그러나 이 환자는 항생제를 처방 받은 일주일 후 혀 전체가 어두운 갈색으로 변하기 시작했다. 환자는 메스꺼움과 함께 혀에서 이상한 맛이 느껴진다고도 했다. 의료진은 여러 검사를 실시한 후 혀 변색은 미노사이클린으로 인해 유발된 흑모설이라고 결론을 내렸다.

야시르 하마드 감염질환 전문의는 "실제로 끔찍해 보였지만, 그래도 다행인 것은 회복이 가능하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의료진들이 증상의 원인을 알고 난 후 치료제를 바꾸자 혀는 4주 후 원래대로 돌아왔다. 하지만 그들은 이 증상이 얼마나 희귀한 사례인지는 확신하지 못했다.

흑모설의 원인은 무엇인가?

하지만 항생제가 흑모설 유발의 유일한 원인은 아니었다. 메이요클리닉에 따르면, 흑모설은 유두가 정상 길이보다 훨씬 길게 자랄 때에도 발생한다. 그리고 혀 변색의 또 다른 원인에는 박테리아, 미생물, 음식 잔여물, 건조증, 불결한 구강 위생상태, 식단, 생활방식 등이 포함된다.

의사들은 홍차나 커피, 그 외에 어두운 색의 음료를 지나치게 마시는 것도 흑모설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알코올과 탄산 음료를 지나치게 마셔도 이 같은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리고 흡연과 특정한 브랜드의 구강청결제를 장기간 사용하는 것도 흑모설과 연관이 있다고 설명했다. 과산화물 같은 자극적인 성분이 함유된 구강청결제가 설유두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

흑모설의 임상적 증상에는 검은색, 갈색, 녹색, 노란색 등으로 혀가 변색되고 혀의 융모가 길게 자라며 구취가 나고 혀가 간지러운 느낌이 든다.

흑모설의 치료

흑모설에 대한 진단은 물리적 외관과 환자가 복용 중인 치료제, 생활방식 등을 근거로 한다. 그리고 혀의 외관과 기능을 저해하는 박테리아와 곰팡이 같은 감염을 고려할 수도 있다.

흑모설은 무해하지만 미관상 보기 안 좋은 구강 질환으로써 쉽게 치료할 수 있다. 흑모설의 원인이 복용 중인 치료제인 경우 다른 치료제로 교체할 필요가 있다. 그리고 원인이 생활 습관인 경우 습관을 바꾸면 된다. 예를 들어, 변색이 흡연으로 인한 것이라면 금연을 할 필요가 있다.

문제가 구강청결제나 치약으로 인한 것이라면 혀에 자극을 주지 않는 상품으로 교체하는 것이 낫다. 그리고 식단의 문제라면 상태를 호전시킬 수 있는 식단으로 바꾸길 권장한다.

▲흑모설은 무해하지만 미관상 보기 안 좋은 질병이다(출처=게티 이미지)

가능한 기타 질병들

혀의 변색은 다음과 같은 기본적인 의료적 문제를 나타낼 수 있다.

1. 혀가 지나치게 창백하거나 부드럽다면 철분 결핍 빈혈증이 원인일 수 있다.

2. 어린이의 혀가 딸기와 비슷한 색인 경우 고열이 있다거나 가와사키 병을 의심할 수 있다.

3. 통증을 동반하여 혀가 빨갛게 변색됐다면 혀 염증을 의미한다.

4. 혀에 흰색 줄무늬가 생겼다면 고열, 탈수증, 곰팡이균 감염 등을 의미한다.

혀의 색이 어둡게 변색됐거나 유두가 길게 자라기 시작했다고 하더라도 놀랄 필요는 없다. 그리고 먼저 가까운 병원을 찾아 검사를 받을 것을 권장한다.

하마드 박사는 “혀만 봐도 여러 가지 질병을 진단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메디컬리포트=심현영 기자]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