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저녁메뉴추천] 오늘 저녁 뭐 먹지? '수미네반찬' 초간단 인기 레시피 모음
등록일 : 2018-07-27 15:21 | 최종 승인 : 2018-07-27 15:21
이다래

[메디컬리포트=이다래 기자] 오늘 저녁 메뉴가 고민된다면 '김수미표' 반찬 레시피에 주목해보자.

매주 방송되는 tvN '수미네반찬'에서는 초간단 레시피로 사라진 입맛을 되찾아 줄 '김수미표' 다양한 요리법이 소개하고 있다. 자취생도 따라하기 쉬운 '수미네' 인기 레시피를 모아봤다.

▲애호박 부추전(출처=tvN'수미네반찬')

바삭한 애호박 부추전

재료 : 애호박 1개, 부추 한 줌, 청양고추·홍고추 1/5개, 밀가루10 : 튀김가루 1, 소금 한 꼬집, 간마늘 1/2큰술

1. 밀가루, 튀김가루를 10:1 비율로 넣고 물과 소금을 한 꼬집씩 넣는다

(반죽 농도는 질퍽한 정도)

2. 반죽물에 간마늘 1/2 큰술을 섞는다

3. 애호박 1개는 채 썰고, 부추 한줌은 7~8cm 길이로 썰어 반죽물에 투입한다

4. 청양고추와 홍고추를 1/5씩 썰어 넣는다

5.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반죽을 최대한 얇게 펴서 구워준다

▲코다리조림(출처=tvN'수미네반찬')

쫀득한 코다리조림

재료: 코다리 2마리, 꽈리고추 500g, 양파 1개, 홍고추 2개, 대파 2대

(양념) 물 800ml, 양조간장 2국자, 다진마늘 1국자, 다진생각 1/2국자, 다시마 2장, 매실액 1큰술, 꿀 1/3큰술, 후춧가루 약간, 통깨 2큰술, 굵은 고춧가루 3작은술

1. 팬에 물 800ml, 양조간장 2국자를 넣고 끓인다

2. 코다리는 먹기 좋은 크기로 토막 낸다

3. 양파는 큼직하게 3등분하고 홍고추는 2개 어슷 썬다

4. 물이 끓기 시작하면 코다리를 넣고 30분간 끓인다

5. 다진마늘 1국자, 다진생강 1/2국자, 다시마 2장을 넣고 조린다

(싱거우면 양조간장을 추가한다)

6. 끓어오르면 꽈리고추 500g을 듬뿍 넣는다

(꽈리고추 캡사이신 성분은 생선과 육류 비린내를 잡아준다)

7. 매실액 1큰술, 꿀 1/3큰술, 후춧가루, 양파, 홍고추를 넣고 뚜껑을 덮어 중불로 조린다

8. 대파 2대를 큼직하게 썰어 넣고 뚜껑을 닫아 20분간 더 조린다

9. 통깨 2큰술, 고춧가루 3작은술을 넣고 한 번 더 푹 익힌다

▲아귀찜(출처=tvN'수미네반찬')

탱글탱글 아귀찜

재료 : 반건조 아귀 1마리, 대하 10마리, 미더덕 2줌, 굵은 콩나물 400g, 미나리 1줌, 쑥갓 1줌, 대파 2대, 참기름 1/2큰술, 통깨 2큰술, 청주 소주잔 1잔(초벌에사용)

(양념) 양파 1개, 홍고추 2개, 풋고추 2개, 고추장 크게 1큰술, 고춧가루 10큰술, 양조간장 3큰술, 다진마늘 5큰술, 다진생강 3큰술, 물 270ml, 후춧가루 1/2큰술, 감자전분가루 1큰술, 꿀 2큰술, 통마늘 10개

아귀 초벌 삶기

1. 냄비에 물 2L를 넣고 끓인다

2. 물이 끓기 시작하면 소주잔 1잔 분량의 청주를 넣는다

3. 반건조 아귀는 먹기 좋게 토막 내 냄비에 투하한다

4. 잡내 제거를 위해 단 5분간 초벌 삶는다

(오래 삶으면 아귀 자체의 진한 맛이 사라질 수 있다)

특급 양념 만들기

1. 양파는 큼직하게, 고추는 어슷썰기 한다

2. 고추장 크게 1큰술, 고춧가루 10큰술, 양조간장 3큰술, 다진마늘 5큰술, 다진생강 3큰술을 넣고 섞는다

(고추장보다 고춧가루를 많이 넣어야 깔끔한 매운맛을 낼 수 있다)

3. 양념장에 물 270ml와 후춧가루 1/2큰술을 첨가한다

1. 약한 불로 달군 냄비에 콩나물을 깔고 위에 아귀를 얹는다

(아귀 자체의 맛이 콩나물에 스며들어 깊은 맛이 배가 된다)

2. 곧바로 대하 10마리, 미더덕 2줌, 양념장을 넣고 재빨리 뚜껑을 닫는다

(콩나물 때문에 뚜껑은 빨리 닫아준다)

3. 뚜껑을 닫은 상태로 15~20분간 끓인다

4. 감자전분 크게 1큰술, 찬물 1컵, 꿀 2큰술, 통마늘 10개를 편썰어 전분물을 준비한다

5. 끓고 있는 중간중간(불끄기 5분 전) 냄비 깊숙한 곳에 내장과 간을 추가한다

(끓고 있는 아귀찜은 절대 뒤적이지 않는다)

6. 전분물을 한군데 뭉치지 않게 골고루 부어준다

7. 크게 썬 대파 2대, 미나리 1줌, 쑥갓 1줌을 넣고 뚜껑을 닫아 3분간 조린다

(대파가 굵기 때문에 가장 아래 넣는다)

8. 3분 뒤 참기름 1/2큰술, 통깨 2큰술을 넣고 뚜껑을 덮은 뒤 불을 끈다

(오래 끓이면 야채 숨이 죽어 식감이 떨어진다)

9. 약 1분 뒤 뚜껑을 열어 접시에 덜어낸다

[메디컬리포트=이다래 기자]

[메디컬리포트=이다래 기자]

오늘의 베스트 5
최신 기사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