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일반기사
오른쪽 아랫배 통증부터 배꼽주위 통증까지…맹장염 초기증상 및 치료방법은?
2019-08-09 15:00:17
김수연
▲맹장염 초기증상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메디컬리포트=김수연 기자] 맹장의 위치는 대장이 시작되는 위치에 주머니처럼 달려있다. 사람에 따라 맹장의 위치가 다르긴 하지만 대부분 오른쪽 아랫배에 위치해 있다. 맹장염은 충수염이라 한다. 충수염 증상이 나타났을 때 빠른 치료를 받지 않으면 복막염 등의 병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맹장염의 초기증상은 소화기 장애와 비슷한 증상들이 주로 나타나 인지하지 못할 수 있다. 아래에서 맹장염의 초기증상과 맹장염 치료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자.

맹장염 초기증상

맹장염 증상 중 가장 많은 사람들이 호소하는 증상은 복통이다. 특히 오른쪽 아랫배 통증이 느껴진다면 맹장염 초기증상을 의심해야 한다. 맹장염 증상을 방치할 경우 통증 부위가 퍼져나갈 수 있다. 오른쪽 아랫배에만 나타나던 통증이 배꼽 주위의 통증으로 퍼질 수 있다. 복부나 다리를 움직일 때 통증을 더 심하게 느낄 수 있다. 혹은 발열, 오한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는 급성맹장염일 경우 더 심하게 증상이 드러난다. 맹장의 위치과 위장과 근접하므로 메스꺼움, 구토, 식욕부진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이외에도 복부팽만, 변비, 설사 등의 증상을 동반할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맹장염의 원인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맹장염 원인

맹장염의 원인은 충수가 막히면서 염증이 생겨 발생하는 것이다. 대부분의 맹장염 원인은 대변이 딱딱하게 굳어 덩어리가 돼 폐쇄가 일어나면서 염증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혹은 임신으로 인해 맹장염이 발생할 수 있다. 충수 주위 임파 조직의 과다 증식 역시 맹장염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맹장염 증상을 방치하면 복통의 범위가 퍼질 수 있다 (사진출처=ⓒGettyImagesBank)

맹장염 치료법

맹장염 치료는 항생제를 통해 이뤄질 수 있다. 하지만 맹장염 수술이 필요한 경우도 있다. 최근 맹장염 수술은 복부절개법보단 복강경 수술방법을 사용한다. 절개를 최소화하고 복부카메라와 수술도구를 삽입해 수술을 진행해 개복수술보다 흉터가 적고 회복속도가 빠른 편이다.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