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일반기사
임신 초기증상 생리중단과 입덧으로 판단? 그 외 증상보니...임신테스트기 사용시기와 태교여행 안정기
등록일 : 2019-07-22 11:15 | 최종 승인 : 2019-07-22 11:15
양윤정

[메디컬리포트=양윤정 기자]

▲임신 초기에는 모든 것을 조심해야 한다.(사진=ⒸGettyImagesBank)

임신을 계획해 바로바로 임신테스트기를 사용하지 않는 한 임신 1주차, 2주차를 몸 증상만으로 판단하기 힘들다. 아이가 막 엄마 뱃속에 자리 잡을 무렵 나타나는 증상이 산모 스스로 느낄 수 있을 정도로 뚜렷하지 않기 때문이다. 아이가 생기면 산모는 모든 것을 조심해야 한다. 눈치 채지 못할 수 있는 임신 초기증상을 알아보고 "내 이야기다" 싶다면 임신 여부를 확인해보자.

임신 초기증상

가장 쉽게 생각할 수 있는 임신 초기증상은 생리 중단이다. 하지만, 생리는 스트레스를 받거나 다른 환경적 요인으로 얼마든지 주기가 변경될 수 있다. 또한, 임신 초기 소량의 출혈이 발생하기도 하는데, 이 착상혈을 생리 불순으로 착각할 가능성이 있다. 영화, 드라마를 보면 입덧으로 임신 여부를 확인하는 경우가 많다. 입덧은 임신 4주~8주에 주로 발생하며 평균 3개월간 이어진다. 이외 임신 초기증상은 호르몬 분비 변화로 인한 메스꺼움, 구역질과 졸음, 무거워진 몸 등이 있다.

▲산모는 먹는 것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사진=ⒸGettyImagesBank)

자궁 외 임신 증상

자궁에 착상되지 않고 자궁이 아닌 다른 곳에 착상이 이뤄지면 자궁 외 임신이라고 부른다. 자궁 외 임신 증상은 생리 전 증후군이나 생리 증상과 비슷하다고 알려졌다. 자궁 외 임신은 수정란이 파열되기 전까지 별다른 증상을 느끼지 못하다가, 수정란이 파열되면서 골반 통증, 비정상적인 출혈이 일어난다.

임신테스트기 사용시기

임신이 의심된다면 우선 임신테스트기를 활용해 임신 여부를 직접 확인해보자. 수정 후 10~14일 이전에는 임신 호르몬이 적어 테스트기가 제대로 작동을 하지 않을 수 있다. 임신테스트기 사용시기는 수정 후 10~14일 이후가 좋으며 아침 첫 소변으로 검사하는 것이 정확하다.

▲태교여행을 해외로 나가는 경우도 많다.(사진=ⒸGettyImagesBank)

임산부 태교여행 비행기 탑승

태어날 아기를 위해 태교여행을 준비하는 부부가 많다. 임신 초기에는 많이 불안정하기 때문에 안정을 취해야 한다. 임신 안정기는 사람마다 다르나 대체로 임신 5개월~7개월을 안정기로 보고 있다. 태교여행은 적어도 4개월 이후에 떠나는 것이 좋으며 비행기 탑승은 32주까지 허용된다. 의사의 소견이 있다면 36주까지 비행기를 탈 수 있다.

임산부에게 좋은 음식

입덧이 심한 산모는 토마토가 도움이 될 수 있다. 이외 오메가3가 풍부한 연어, 고등어와 같은 등푸른 생선도 임산부에게 좋은 음식이다. 하지만, 수은 성분이 들어가 있어 한 끼 100g 정도만 먹어야 한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