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칼럼] 만성적인 목통증, 평소 예방이 중요
2019-05-06 11:47:43
최다영
사진 :  바르지 못한 자세로 인해 목과 어깨 통증을 호소 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요즘은 직장인 뿐만아니라 청소년도 스마트 폰을 소지 할 정도로 일상생활 중 스마트폰에  할애하는 시간이 많아지고 있다. 지하철과 버스만 타더라도 차 안의 모든 승객들이 고개를 숙이고 스마트폰을 응시하고 있다.  

이처럼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바르지 못한 자세로 인해 목과 어깨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도 또한 늘고 있다.  

하지만 너무 흔상 증상이다 보니 당연히 감당해야 하는 증상이라고 생각하고 자가진단과 자가치료를 하면서 오래 방치한 후에 디스크 증상이 나타나면 그때야 비로소 병원을 찾는 환자가 대부분이다.  

일자목이 지속되면 목뼈 사이에 쿠션 역할을 해주던 디스크 역시 지속적인 압박을 받아 납작하게 찌그러지고, 결국 목 디스크 질환을 유발하거나 목의 퇴행화가 촉진될 수 있다.  

▲ 김수연 원장이 제안하는 사방향 스트레칭 

일자목과 목디스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스마트폰 사용시 눈높이에 맞추어 장시간 고개를 숙이는 자세를 피하고 중간중간 스트레칭을 통해 근육의 긴장을 풀어 일자목으로 변해가는 것을 예방하는 것이 필요하다. 

일자목 예방을 위해 좋은 운동으로 사방향 근육(앞뒤, 좌우) 스트레칭이 있다. 목 관절 뿐 아니라 턱관절, 앞가슴까지 근육의 이완을 도울 수 있어 더 효과적이며, 일반적으로 목을 한바퀴 돌리는 것이 좋다고 알려져 있지만 이 경우 신경과 혈관을 압박할 수도 있고 근육에 무리를 줘 오히려 목에 해가 될 수 있다. 

도움말 체형 교정 전문 강남세란의원 김수연 원장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