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칼럼] 임플란트, 정확한 진단과 식립이 수명을 결정해
2019-06-12 09:00:03
양진영

[메디컬리포트=양진영 기자] 건강한 치아는 예부터 오복 중 하나로 알려져 있는 만큼, 우리 신체 부위에서 매우 중요한 부위이다. 저작과 같은 주요 기능을 담당하고 있을 뿐 아니라 저작 활동은 뇌 기능과 면역력 향상, 대인관계에 있어 발음을 또렷하게 구사해 원활한 소통을 도와준다. 또한 웃거나 말을 할 때에 심미적으로 얼굴을 완성해주고 있어 오랫동안 건강하게 보존되어야 한다.

치아를 오랫동안 건강하게 보존하기 위해서는 평소 관리를 꼼꼼히 하고 정기적으로 치과를 내원하는 것이 필요하다. 양치질만으로는 구강 내부를 청결하게 관리하는데 한계가 있어, 치아 사이사이에 치석이 쌓일 수 있으며 이는 여러 구강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즉, 정기적으로 스케일링을 진행하여 치아 표면에 붙어 있는 치태, 치석 등을 제거해주는 것이 좋다.

정기적인 스케일링은 다양한 구강질환을 예방할 수 있으며, 검진을 통해서는 구강건강 상태를 꾸준히 체크할 수 있어 치아를 오랫동안 보존하는데 효과적이다. 하지만 현대인들은 바쁜 일상을 보내는 탓에 꾸준한 치아 관리를 진행하기 어려워, 각종 질환으로 인해 치아를 상실하는 일이 자주 발생된다.

구강질환으로 인해 치아가 극심하게 손상되거나 상실되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되고 있으며 만약 치아가 상실되어 빈자리로 남아있게 되었다면, 비어있는 자리를 채워주는 치료를 권유받게 된다. 상실 부위를 채워주는 방법 중 틀니, 브릿지는 시술 시간이 짧고 비용이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으나, 브릿지는 주변 치아를 깎아내야 하며 틀니는 잦은 탈락, 관리의 불편함, 이물감, 통증 등 여러 단점이 있다.

반면, 임플란트는 상실한 치아의 기능을 회복시키고 자연치아와 유사한 형태로 심미적 높은 만족도를 자랑한다. 인체에 해가 없는 보철물을 잇몸뼈에 직접 식립하는 방법으로 인접 자연치아의 손상 및 삭제 없이 부분적인 수복이 가능하며, 강한 저작력과 높은 심미성, 반영구적인 사용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선호도가 높은 시술이다.

임플란트는 자연치아를 뛰어나게 대신해주는 방법으로 알려져 있으나 난이도가 높고 전문성이 요구되는 어려운 시술에 속하기 때문에 치과 선택 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환자 개인마다 치아와 뼈 상태 등이 다르므로 시술 전 이를 충분히 파악할 수 있는 숙련된 의료진, 다양한 장비를 갖추고 있는지를 확인해야하며 철저한 사후관리가 뒷받침 되어야 한다.

임플란트는 환자의 치아, 잇몸 상태 및 구조 등을 충분히 고려한 후 진행해야 만족도 높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임플란트는 식립 전 첨단 진단 장비를 사용해 구강 상태와 구조, 신경위치 등을 세밀하게 분석한 후 진행해야하며, 진단과 식립의 정확도, 사후관리 여부에 따라 임플란트의 수명이 결정된다.

임플란트 식립 후 질환이 발생하지 않게 환자 개인의 청결한 위생관리와 3~6개월 사이의 간격으로 치과 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

한편, 임플란트는 식립 전 담당 의료진을 통해 정확한 검진 및 평가가 이루어진 후에 진행되어야 한다, 또한 개개인 상태가 정확하게 고려되지 못하면 통증이나 출혈, 붓기, 염증 등의 부작용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다른 외과적 수술과 마찬가지로 합병증이 동반될 수 있다.

도움말 : 하남 미사강변도시 미사리더스치과 임기호 대표원장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