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문자와 장시간의 통화로 용기줬다” 김수민 작가 논란 윤지오, 정우성-김향기에게 감동 전해
2019-06-07 09:00:03
김경민
윤지오 정우성 대화 내용(사진=ⓒ윤지오인스타그램)

[메디컬리포트=김경민 기자] 김수민 작가의 고소로 또 한번 화제의 인물로 우뚝 선 윤지오가 배우 정우성, 김향기를 향한 감동의 마음을 전했다.

23일 윤지오는 배우 정우성과 다이렉트 메시지를 주고받은 대화 내용을 공개하며 "너무나 감사하다"는 감동의 말을 전했다. 

이날 공개된 메시지 대화 내용에서 정우성은 ‘아무래도 관심 가져주시는 것 조차 불편하고 많은 위험이 따르실 것이라 생각한다’는 윤지오의 메시지에 “전 위험은 없다. 지오씨가 많은 위험을 감수하고 뚫고 지나는 사람이다. 제가 먼저 하고 싶은 말은 배우로서 배우라는 꿈을 꾸고 있던 사람들에게 그런 아픔이 있었다는 걸 모르고 지나고 있었다는 것에 깊은 사과를 하고 싶었다”는 감동의 말을 전했다.

이에 윤지오는 "모두가 다 외면하고 배척할 때 심지어 저의 가족 친구 동료가 다 절 떠나고 모함하던 때에 악플에 시달리는 저에게 따뜻한 손을 내어주신 배우 정우성님. 저는 평생 아니 죽어서도 잊지 못할 것 같다"며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이어 "배우로서 처음으로 영화 ‘증인’의 헤로인 ‘지우’역의 ‘김향기’님께서 눌러주신 라이크. 단 한번의 움직임이 저에게는 큰 용기와 감동으로 다가 왔다”며 김향기에 대한 감동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