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칼럼] 관절·인대·근육 통증 치료에는 '체외충격파'가 효과적
2019-06-12 09:00:03
김효선

[메디컬리포트=김효선 기자] 현대인은 운동부족, 잘못된 자세, 비만 등의 이유로 다양한 어깨, 무릎, 발목 등 근골격계질환을 경험한다. 혹은 무리한 운동 탓에 근골격계 손상을 입는 경우도 있다.

어깨 근육이 어깨를 과다 사용하여 발생하는 회전근개파열, 딱딱한 석회질이 어깨에 쌓이는 석회화 건염, 디딜 때 통증을 일으키는 발바닥 족저근막염, 그리고 무릎관절염 등이 대표적이다.

그러나 대부분 파스나 진통제를 이용한 치료로 끝내는 경우만 많은데, 초기치료를 진행하지 않으면 다양한 후유증이 찾아올 가능성이 높다.

전문가들은 지속적이면서도 효과적인 '체외충격파' 치료를 추천한다. 체외충격파 치료는 몸 밖에서 높은 에너지의 음파를 손상부위에 조사해 분해와 재생을 시키는 원리로 치료한다. 영어로는 ESWT(Extracorporeal Shock Wave Therapy)라고 한다.

이러한 체외충격파는 도입 초기 비뇨기과 영역에서 신장에 돌이 생겼을 때 돌을 분쇄하는 목적으로 사용했지만, 지금은 정형외과 영역으로 개발돼 통증 개선 치료로 많이 사용되고 있는 추세다.

체외충격파는 고에너지의 충격파로 염증물질과 석회질을 분해시키고 병변 부위에 신생 혈관의 생성을 유도, 혈류 공급을 증가시켜 조직을 재생시킨다. 특히 재생반응에 의해 콜라겐 합성이 증가되기 때문에 인대와 힘줄의 탄력성을 올려준다.

체외충격파는 주로 약물요법, 물리치료 등 치료에도 낫지 않는 만성 통증에 쓰인다. 만약 3개월 이상 통증이 지속되고 다른 방법으로도 통증이 없어지지 않을 때 선택하면 된다.

체외충격파는 에너지를 한 곳에 집중시켜 치료하는 초점형 충격파와, 에너지를 분산시켜 치료하는 방사형 충격파가 있다. 초점형의 경우 힘줄, 인대 등의 작은 관절이 있는 무릎, 팔꿈치 어깨 발뒷꿈치 등에 사용한다. 방사형 충격파의 경우 근육처럼 넓은 부위에 적용한다.

전문가들이 체외충격파를 추천하는 이유에는 회복기간도 있다. 이 치료 후에는 회복기간이 따로 필요하지 않아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또 치료에 걸리는 시간이 짧다. 때문에 여유시간이 부족한 직장인들도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치료법이다.

이외에도 자연적 치유 과정을 빠르게 촉진시키고, 절개가 없어 흉터가 남지 않는 대표적인 통증 비수술적 치료이라는 장점도 있다. 체외에서 치료를 시행하므로 부작용도 없고, 반복 치료에도 안정성이 높다.

다만 체외충격파 부작용은 거의 없지만 피부 발진, 일시적인 통증 악화 등을 겪을 수도 있으므로 전문의와 충분히 상담한 후 시술을 받아야 한다.

도움말 : 은평구 연신내 연세메트로통증의학과 도현석 원장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