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양씨 정체 언제쯤?' 양씨 배우 마약 의혹에 양주호-양세종-양현민 줄줄이 소환
등록일 : 2019-04-12 20:28 | 최종 승인 : 2019-04-12 20:28
김경민
배우 양주호(사진=ⓒ양주호인스타그램)

[메디컬리포트=김경민 기자] 양씨 배우 필로폰 투약 사실이 보도되자 양씨 배우에 대한 누리꾼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12일 연합뉴스TV는 이날 새벽 3시쯤 영화배우 양씨가 강남 도로 한복판을 뛰어다니다 경찰에 붙잡혔다고 보도했다. 당시 양씨는 간이 마약 검사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누리꾼들은 양씨 배우로 양주호, 양세종, 양동근, 양익준, 양현민 등을 줄줄이 소환, 실시간 검색어를 도배하기 시작했다. 재 양씨 배우에 대한 정확한 신원은 밝혀지지 않은 상태다.

 

한편 배우 양주호는올해 나이 40세로 지난 2003년 KBS 20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메디컬리포트=김경민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