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칼럼] 아침 목결림 푸는데 도움주는 '추나요법'
2019-06-12 09:00:03
최다영
[사진 : 청구경희한의원 건대점 김영곤 대표원장]

[메디컬리포트=최다영 기자]
서울 광진구에 사는 회사원 김 모씨는 아침에 자고 일어나면 자주 목이 결린다. 도저히 목이 제대로 돌아가지 않아 찾은 한의원에서 수면 자세보다는 일자목이 원인이라는 진단을 받았다.   

목에 담이 결리면 활동에 제한도 생기고 통증 때문에 여간 해서 불편한 것이 아니다. 물론 수면자세나 베개 등 수면환경이 이유일 때도 있지만 잦은 목 결림은 일자목을 반드시 체크해봐야 한다.  

일자목은 잘 알려지다시피 c자형이어야 할 목 뼈가 일자로 펴지는 증상을 말한다. 일자목이 만들어지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요즘에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사용이 많아지면서 자신도 모르게 고개를 앞으로 쭉 내미는 습관이 일자목을 만들기 쉽다.  

일자목 상태에서 교정이 되지 않은 채로 두게 되면 자주 목 주변이 아프고 근육이 경직되기 쉽다. 자는 동안 더욱 근육에 긴장도가 높아지면서 자고 일어났을 때 목, 등, 어깨까지 결리는 증상이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수면 후 목 결림이 적어도 1주 이상 계속된다면 또 손이나 팔 저림까지 함께 나타난다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검사와 진단을 통해 원인에 대한 치료를 받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 

목이 일자로 펴진 일자목은 추나요법으로 원래 바른 곡선인 c자를 찾는데 도움을 줄 수 있다. 단순히 목 뼈 뿐만 아니라 일자목 발생 시 틀어지고 굳어진 근육, 함께 틀어진 머리 위치, 굽은 어깨, 등도 함께 교정하게 되면 수면 시 혹은 평소 자주 나타나는 목 결림, 목 통증을 치료할 수 있다.   

추나요법 건강보험이 올해 4월 8일부터 적용되면서 회 당 진료비가 1~3만원으로 예전보다 훨씬 부담없이 일자목 교정을 받아볼 수 있게 되었다. 추나요법 건강보험으로 부담한 본인부담금에 대해서는 실비보험 청구도 가능해졌다. 추나요법 특성 상 일자목뿐만 아니라 굽은 어깨, 굽은 등 등 전반적인 체형을 살펴보고 진료를 받을 수 있기에 더욱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수면 후 목결림이 잦다면 수면 환경을 점검해보는 것도 필요하다.  반듯하게 누워서 자는 경우라면 우라면 높은 베개보다는 적당히 낮은 베개를 베고, 머리보다는 목을 충분히 받쳐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 온찜질로 통증 부위를 마사지 하고, 목을 가볍게 돌리는 스트레칭을 하게 되면 어느 정도 근육통이 완화될 수 있다.  

도움말 : 청구경희한의원 건대점 김영곤 대표원장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