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칼럼]임플란트 재수술, 임상경험 풍부한 의료진 찾아야…
2019-06-12 09:00:03
오진우

[메디컬리포트=오진우 기자] 불의의 사고나 노화 현상 등으로 인해 상실된 치아를 수복하는 대표적인 방법으로 임플란트 시술이 있다. 임플란트는 치아가 손상 및 상실된 부위에 인공 치근을 식립하여 본래 자가 치아의 기능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시술이다.

임플란트 수요가 늘어나면서 대부분의 치과의원에서 시행될 정도로 보편적인 시술로 자리 잡았으나, 잘못된 시술 및 부작용 등으로 인해 임플란트 재수술을 받는 사례가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티타늄 금속을 이용해 인공 치근을 심는 임플란트는 상실된 치아를 식립하는 것뿐만 아니라 일상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기 때문에 임플란트 시술 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임플란트 재수술의 주된 원인으로는 기존 잇몸염증의 방치 및 악화, 잔여 접착제 등에 의한 임플란트 주위염, 나사 부분의 유착 실패, 보철물 파손 등이 있다. 이 외에도 환자의 관리가 미숙하거나 흡연, 과음 등을 했을 경우 시술 부위에 염증이 발생할 수 있다

잘못된 임플란트 시술이 이루어졌을 경우 감염, 통증, 염증 등의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으며, 감각 이상 및 소실, 턱관절 장애와 같은 문제를 초래할 수 있다. 여기에 임플란트 유착 실패까지 발생하게 되면 시술 부위 주변의 뼈가 녹으면서 임플란트 탈락 등 각종 부작용이 나타나게 된다.

각종 부작용 증상이 나타나게 되면 임플란트 재수술 및 제거를 통해 잘못된 임플란트제거를 해야한다.

임플란트 재수술을 진행하기에 앞서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기 위해선 초기 원인 분석 및 파악이 정확히 이루어져야 한다. 그 다음에는 기존의 잘못된 임플란트를 제거하고, 튼튼한 잇몸 뼈를 보충하는 방법으로 진행된다.

반영구적으로 사용 가능하다고 알려진 임플란트도 환자의 사후관리에 따라 수명이 달라진다. 대개 많은 이들이 임플란트는 자연치아가 아니기 때문에 스케일링을 안받아도 된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것은 사실이 아니다. 치아 사이 사이에 음식물이 꼈을 때 제때 제거해주지 않으면 치석으로 굳어 추후 염증 및 구강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임플란트를 오랫동안 사용하기 위해서는 정기검진과 함께 주기적으로 스케일링을 받아 깨끗한 치아 환경을 유지하고, 음식물 섭취 후 치실이나 치간칫솔 등을 사용해 치아에 붙은 이물질을 꼼꼼히 제거하는 것이 좋다.

자연치아와 유사한 형태를 가진 임플란트도 꾸준한 사후관리가 이어져야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 임플란트 재수술을 통해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임상경험 및 노하우가 풍부한 의료진인지, 체계적이고 심도 깊은 임플란트 교육을 수료했는지 확인해야한다.

도움말 : 집필위원 페리오치과 이진균원장님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