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또 터졌다 "성관계 불법영상 배포" 유명 배우•모델 속해…영화배우 신씨 신상은? "말바꾸기 논란"
등록일 : 2019-04-05 07:14 | 최종 승인 : 2019-04-05 07:14
김미나
▲ 불법촬영 영상을 배포한 단체 대화방에 대해 다룬 SBS 8시 뉴스(사진=ⓒ SBS 홈페이지)

[메디컬리포트=김미나 기자] 이른바 '정준영 카톡방'이 연일 논란을 낳고 있는 가운데, 지난 4일, SBS 8시 뉴스는 유명 연예인들과 부유층 자제 등이 속한 또 다른 단체 대화방이 있었고 이들 역시 불법으로 촬영한 사진 및 영상들을 공유 및 배포했다고 전했다.

 

뉴스에서는 이 단체 대화방에는 영화배우 신씨와 한씨, 모델 정씨를 포함해 부잣집 아들과 클럽 MD 등이 포함돼있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영화배우 신씨를 비롯한 당사자들의 신상에 대해 추리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자신을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씨는 컴퓨터에서 불법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다수의 사진과 영상 및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발견했다. 이에 뉴스 제보를 통해 이와 같은 추악한 사실을 밝혔다.

 

이에 영화배우 신씨를 비롯한 이번 사건의 당사자들은 처음엔 사실 자체를 부인하다 이내 "단톡방이 있는 것은 맞으나, 불법영상을 공유한 사실은 없다"고 말바꾸기에 나섰다.이른바 '정준영 카톡방'이 연일 논란을 낳고 있는 가운데, 지난 4일, SBS 8시 뉴스는 유명 연예인들과 부유층 자제 등이 속한 또 다른 단체 대화방이 있었고 이들 역시 불법으로 촬영한 사진 및 영상들을 공유 및 배포했다고 전했다.

 

뉴스에서는 이 단체 대화방에는 영화배우 신씨와 한씨, 모델 정씨를 포함해 부잣집 아들과 클럽 MD 등이 포함돼있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영화배우 신씨를 비롯한 당사자들의 신상에 대해 추리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자신을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씨는 컴퓨터에서 불법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다수의 사진과 영상 및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발견했다. 이에 뉴스 제보를 통해 이와 같은 추악한 사실을 밝혔다.

 

이에 영화배우 신씨를 비롯한 이번 사건의 당사자들은 처음엔 사실 자체를 부인하다 이내 "단톡방이 있는 것은 맞으나, 불법영상을 공유한 사실은 없다"고 말바꾸기에 나섰다.

b

[메디컬리포트=김미나 기자]

가장 많이 본 기사
오늘의 베스트 5
현대인의 병
데이터 뉴스
오늘의 건강 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