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ealth & Life
애완동물, 스트레스 줄여준다…전문가, “키울 수 있는 환경 마련돼야”
애완동물을 기르면 얻을 수 있는 건강상 이점이 소개되고 있다.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애완동물은 스트레스를 줄여준다고 밝혔다. 특히 어린 아동과 애완동물과의 놀이는 강한 정서적, 사회적 기능을 제공할 수 있다.또 직장, 학교, 요양소와 같이 스트레스가 많은 환경에서 애완동물을 키우면 정서적 신체적 문제를 겪는 사람이나 환자에게 도움을 주고 스트레스를 완화하는 여러 가지 건강상 이점을 제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애완동물과 함께 일하기사무실에서 애완동물을 키우는 것이 불가능하고 이상한 생각처럼 들릴 수 있지만 애완동물이 정신 및
허성환 기자
단백질 쉐이크 섭취, 건강이상으로 이어질 수 있어
지나친 단백질 보충제 섭취가 여러 건강관련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단백질 보충제 열풍에 제동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피트니스와 보디빌딩 커뮤니티 사이에서는 아미노산이 근육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며 각광받고 있으며 이에 발맞춰 단백질 보충제 산업은 지난 몇 년간 큰 성장세를 보였다.한 의학언론지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유청단백질 보충제 시장의 규모는 2017년 당시 97억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으며 그 규모가 2030년에 이르러서는 통계집계 당시보다 50억 달러 증가한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측됐다. 유장 단백질과
이강훈 기자
아침식사 거르는 습관, 심장질환까지 초래해
아침식사를 거르는 습관을 유지하면 심장질환으로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전문가들은 과일, 야채, 탄수화물, 단백질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아침식사를 거르는 것이 신체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 외에도 아침식사를 하지 않으면 하루 중 식습관도 건강하지 않은 방향으로 흘러가기 쉽다는 설명이다. 심장질한 위험바쁜 하루를 보내는 것이 아침을 거르게 되는 핑계가 되어서는 안된다. 아침식사를 하지 않으면 몸에 부정적이고 위험한 영향을 끼치게 된다는 것을 항상 기억해야만 한다.CNN은 아침식사를 거르는 것이
이강훈 기자
채식주의, 환경보호에 효과적…“육류 섭취 피하는 것 자체가 환경적 이점 커”
채식주의가 건강뿐 아니라 환경 보호에도 효과가 큰 것으로 밝혀졌다.많은 사람은 더 건강한 몸과 삶을 영위하기 위해 다양한 식단을 시도하는 것에 개방적인 자세를 갖고 있다.이는 긍정적인 일이나 주목받는 식단들 중에는 일시적 유행으로 끝나는 것이 많다. 한 가지 식단을 선택했다면 이를 꾸준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그 중 채식주의자 식단은 육류를 선호하는 이들에게 많은 공격을 받고 있기는 하지만 건강을 유지하는 데 효과적이라는 것이 입증됐다.대다수는 채식주의자가 되는 이유로 육류를 이용한 식품을 피하기 위해서라고 말한다.채식주의자들
이강훈 기자
출퇴근 직장인, 사망 위험 높아…“골다공증까지 올 수 있어”
출퇴근 하는 직장인들의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출퇴근 자체가 스트레스에만 머물지 않고 조기 사망, 골다공증까지 겪을 수 있다는 결과가 나왔기 때문이다.최근 의학 전문 매체 메디컬 익스프레스는 미국인들이 통근하는데 하루 25분 이상을 소비한다고 보도했다. 또 도로가 공사 중이거나 버스나 지하철을 놓치는 일로 통근 시 불쾌감을 느끼는 일도 종종 발생한다고 언급했다.이어 미국 칼슨 경영 대학원 베티 주 부교수는 "스트레스가 많은 통근은 하루 종일 업무에 영향을 미친다"고 말했다.정신적 자원이 출퇴근을 걱정하는데 사용되기 때문에 부정적 영
이강훈 기자
육지의 보물 ‘땅콩’…하루 권장량 지킬 것
땅콩의 다양한 효능이 소개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심장 건강이나 혈당 조절에 효과가 크다고 분석했다.혈당 지수가 낮아 당뇨병 환자에게 탁월한 식품으로도 꼽힌다. 다만 하루 권장량을 지켜야 한다는 설명이다.땅콩의 영양 성분약 28g 정도의 1회 섭취량에는 건강에 좋지 않은 지방보다 건강에 좋은 성분이 더 많이 함유돼 있다. 탄수화물은 총 무게의 13~16%만을 차지할 정도로 적다. 대부분의 탄수화물은 신진대사를 촉진하는 데 사용된다.1회 섭취량에는 14g 정도의 지방이 들어있지만 대부분은 단일 불포화 지방, 다중 불포화 지방, 오메가-
이강훈 기자
패스트푸드, ‘똑똑한’ 선택으로 ‘건강하게’ 먹자
패스트푸드에 대한 문제가 끊임 없이 제기되고 있다.맛과 편리함을 얻지만, 건강에 해롭다는 이유다.실제 패스트푸드는 건강에 좋지 않은 음식의 대명사로 불리고 있다. 수많은 경고에도 계속 패스트푸드를 먹어도 안전한 것일까?패스트푸드, 빠르고 맛있지만 영양분 부족해패스트푸드는 빨리 만들고 먹을 수 있는 특징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돈을 지불하면 빠른 시간 내에 음식이 나오며, 특히 배가 고플 때 신속하고 맛있는 해결책이 될 수 있다. 값도 저렴한 편이며 효율적이다.하지만 대부분의 패스트푸드는 건강하지 않은 것으로 여겨진다. 패스트푸드는
허성환 기자
육류, 지구 온난화 원인 中 하나…줄일 방법 없을까
지구 온난화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육류 소비량이 문제로 지적되고 있다.동물성 제품을 생산하고 소비하는 것이 환경에 해롭기 때문이다.육류 소비가 감소 추세에 있지만 과학자들은 여전히 ​​기후 변화와 환경 개선의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사람들이 육류 섭취를 줄이길 원한다.식단에 고기를 줄이고 건강해지자사람들에게 붉은 고기의 부정적 영향에 대해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면 사람들은 자동적으로 고기를 먹는 것을 멈출 것이다.그러나 최근 연구에 따르면 붉은 고기가 인간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은 사람들의 일상적인
이강훈 기자
운동하는 임산부, 건강한 출산으로 이어져
일정 기간 운동을 한 임산부들이 건강한 출산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전문가들은 규칙적인 운동이 임산부를 더 건강하게 만들고 기분 개선에도 도움된다는 분석이다.다만 태아와 임산부의 안전을 위해 운동 전 고려해야 할 사항이 있다.전문 매체 웹 엠디는 임신 전에 육체적으로 활동적이었던 임산부는 운동을 지속하되 적당한 강도를 유지해야 한다고 조언했다.또 힘든 운동은 자제하고 편안함이 느껴지는 규칙적인 운동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운동을 전혀 하지 않았던 경우는 임산부를 위해 고안된 몇 가지 안전한 운동 프로그램을 시도해보는 것도 좋다.태
이강훈 기자
내 면역체계가 날 공격한다…‘자가면역질환’ 대체 뭐길래
미국인 5,000만 명 가량이 자가면역질환을 앓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그러나 자가면역질환의 근본적인 원인을 밝혀내지 못해 치료법이 없다는 것이 아쉬운 점으로 남고 있다.자가면역질환은 100가지 이상의 질병을 규정할 때 사용하는 의학 용어다. 잠재적으로 해로운 이물질로부터 자신을 보호하는 기능의 면역체계가 자신의 체내 조직과 세포를 위협 및 공격하는 질병이다.미국자율면역질환협회(AARDA) 버지니아 라드 박사는 "자율면역질환은 면역체계가 자신의 조직에 맞서는 항체를 생성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자가면역질환의 원인유전관련 분야 전문가
이강훈 기자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