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Press release
만성 질환자를 위한 완화 치료, 삶의 질 높인다
사랑하는 사람이나 자신이 중병에 걸리면 갑자기 삶은 급선회한다. 완화 치료가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데 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제기되었다. 병에 대한 불안한 마음뿐만 아니라 병원 방문으로 인한 감정적 피로와 혼란스러운 처방전, 재정 문제는 환자와 가족에게 실질적인 부담이 될 수 있다. 완화 치료는 호스피스 병동에 가기 수개 월 전부터 조율된 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연구에 따르면 심각한 질병을 겪는 환자들의 삶의 질이 완화치료를 받으면서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호스피스는 통증을 완화하고 환자가 생을 편안히 마감할 수
김효은 기자
아침식사 거르는 습관, 심장질환까지 초래해
아침식사를 거르는 습관을 유지하면 심장질환으로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전문가들은 과일, 야채, 탄수화물, 단백질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아침식사를 거르는 것이 신체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 외에도 아침식사를 하지 않으면 하루 중 식습관도 건강하지 않은 방향으로 흘러가기 쉽다는 설명이다.심장질한 위험바쁜 하루를 보내는 것이 아침을 거르게 되는 핑계가 되어서는 안된다. 아침식사를 하지 않으면 몸에 부정적이고 위험한 영향을 끼치게 된다는 것을 항상 기억해야만 한다.CNN은 아침식사를 거르는 것이 심
이강훈 기자
혼자 먹는 식사, 다이어트에 독?
혼자 식사를 하는 것이 건강에 해로운 식습관으로 이어진다는 연구 결과가 연이어 발표되고 있다.전문가들은 혼자 먹는 음식이 정크푸드라는 점을 지적했다.홀로 식사를 하는 것과 식습관의 상관관계홀로 식사를 하는 것이 비만율을 높이고 고혈압과 고콜레스테롤혈증과 같은 대사성 장애의 원인이 된다는 많은 연구 결과가 존재한다.과학자들은 혼자 살아가며 우울함을 느껴 건강에 해로운 음식들을 섭취하게 된다고 분석했다.특히 혼자 사는 사람은 과일이나 야채 보다는 정크푸드를 섭취하는 경향이 있어 전반적인 건강상태에 큰 영향을 미친다. 브리그햄 대학의 연
허성환 기자
장염·치질 증세와 헷갈리는 ‘크론병’ 증상... 궤양성 대장염인 크론병에 좋은 음식 5가지
식생활의 서구화로 인해 장 질환을 겪는 환자가 늘고 있다. 여기에 미세먼지와 황사 등 각종 환경오염과 함께 위생에 문제가 생기면서 소화기의 감염성 질환이 감소하고 자가 면역성 질환이 증가 추세다. 크론병은 국한성 창자염, 궤양성 대장염으로 부르기도 한다. 소장과 대장에 발생하며 구토나 발열, 복통, 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나 괴롭힌다. 과거 우리나라에서는 매우 흔치 않은 질환이었다. 지속적인 치료에도 증상 악화와 재발을 반복해 쉬이 완치되지 않는 만성 염증성 장 질환이다. 특히 젊은이들에게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 장염
정혜영 기자
임신 초기증상 생리중단 입덧만? 호르몬 변화로 생기는 몸 이상! 초기증상 미리 파악해 대비하자
인간은 아이를 10개월 품고 세상에 내보낸다. 대체로 1개월부터 3개월까지를 임신초기라고 하며 4개월부터 7개월까지를 임신중기, 8개월부터 10개월까지를 임신 후기라고 부른다. 임신중기와 임신 초기가 되면 뱃속의 아이가 자라면서 산모의 배도 어느 누가 봐도 임신인 것을 알아차릴 수 있을 정도로 점점 부풀게 된다. 하지만 임신초기, 그것도 한 달도 채 되지 않은 상태라면 타인은 물론, 산모 자신조차 임신이라는 사실을 알아차리지 못할 수 있다. 임신 초기 아이의 상태는?임신을 한지 3개월 이내, 임신초기라면 아이의 크기는 약 5cm 정
양윤정 기자
'건강한 음식에 대한 집착' 병으로 이어져, '건강음식집착증'
건강한 삶이 트랜드로 떠오르면서 건강한 먹거리가 집중 받는 요즘 ‘건강한 음식’ 집착이 불러오는 질병이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다. ‘건강음식집착증’이 바로 그것이다.건강음식집착증의 학명은 ‘오소렉시아 너보사’이다. ‘건강식품 탐욕증’, ‘건강 유해 식품 기피증’ 등 여러 이름으로 불리며 아직 정신 장애로 분류되지는 않고 있다. ‘오소렉시아’는 ‘올바른’ ‘정확한’이란 뜻의 그리스어 ‘orthos'와 ’배고픔 ‘식욕’을 뜻하는 ‘orexis'가 합쳐진 단어다.최근 캐나다 요크대 연구진이 심층 연구를 통해 건강음식집착증을 섭식장애로 분
최재은 기자
‘무지외반증 교정기’ 엄지발가락 휨 증상 바로 잡는 데 효과 있을까? 깔창과 신발을 바꿔보자
무지외반증이라는 질환을 말 그대로 풀이하면 쉽다. 무지는 엄지발가락을 뜻한다. 외반증은 몸의 바깥쪽으로 발가락 휨 증상이 있다는 말이다. 바깥 축으로 엄지발가락이 휘어있는 상태륾 말한다. 발가락 변형에 의한 증상으로 볼 수 있다. 이 변형은 엄지발가락이 두 번째 발가락 방향으로 과도하게 휘고 엄지발가락 관절을 이루는 중족골이 반대인 안쪽으로 치우치는 것이다. 수평면에서의 변형을 의미하는 용어지만 실제로는 발가락이 발등쪽으로 휘거나 회전하는 변형을 동반한다. 무지외반증의 원인과 증상 및 무지외반증 교정기, 깔창, 신발의 사용에 대해
정혜영 기자
‘발바닥 통증’ 부위 따라 ‘족저근막염’ 여부 알 수 있어... 족저근막염의 증상 및 치료 방법(신발 깔창, 마사지)
족저근막염은 발바닥 근육을 감싼 막에 생기는 염증을 뜻한다. 발뒤꿈치뼈의 전내측과 각 발가락뼈를 연결하는 족저근에 손상이 일어나면서 생긴 염증이다. 임상적으로 흔한 질환으로 분류되며 발뒤꿈치 통증이 가장 흔하다. 보통 남자보다 여자가 2배 정도 많이 앓는다. 뒤꿈치뿐 아니라 발뒤꿈치 안쪽까지 통증을 느끼고 발의 안쪽면도 아파온다.족저근막은 발의 아치를 유지하고 발에 오는 충격을 흡수해 체중이 실린 상태에서 발을 들어 올리는데 도움을 준다. 보행할 때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다. 만일 족저근막이 반복적으로 손상을 입는다면 근막을 구성하
정혜영 기자
약간의 움직임에도 찌릿한 ‘손가락 마디 통증’ 원인과 증상 및 방아쇠수지증후군, 류마티스 관절염과의 상관관계
손가락 마디에 통증이 느껴진다면 전문의의 진단과 치료가 시급하다. 손가락을 오므렸다 펴면 뼈가 끊기는 듯하고 뻣뻣하다. 마디와 마디마다 극심한 통증을 느낀다. 이 경우 류마티스 관절염의 증상으로 볼 수 있지만, 진단을 내리지 않는다. 류마티스 내과 진료를 받고 정확한 진단명과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급선무겠다. 직장 업무에 지장을 줄 뿐 아니라 일상생활의 작은 움직임까지 방해하는 원인이 된다. 손가락마디통증의 원인과 증상, 방아쇠수지증후군과 류마티스 관절염에 대해 함께 알아보자.1. 수근관 증후군손가락 마디에 통증과 동시에 저릿한 느
정혜영 기자
"인류 시력 전체적으로 감퇴하고 있다"…전 세계적 시력 감퇴 문제 심각
최근 전 세계적으로 인류 전반의 시력이 점차 감퇴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와 우려를 사고 있다.시력 감퇴는 노화에 따른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하지만 최근 어린이와 청년층에도 시력 감퇴로 인한 안경 착용 인구가 느는 추세를 보여 문제가 되고 있다.시력 감퇴현대에 들어서는 대다수 사람이 근시이거나 원시여서 안경 없이는 일상생활이 불가능하다. 나이가 들어 시력이 쇠퇴하는 것은 노화에 따라 장기 기능이 약화돼 노안이 온 것으로 설명된다. 하지만 10살도 안 된 어린아이가 시력을 교정하기 위해 안경을 써야 한다는 것은 미스터리다. 현재 전 세계
허성환 기자
오늘의 베스트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