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Trend & Policy
태아의 척추갈림증, 그 유형과 치료 방법은?
척추 피열 또는 이분 척추란 선천적 결손증으로 미국에서만 매일 8명의 아기가 이 병에 걸린다. 의사들은 이 질병을 선천적 척추갈림증 또는 척추 및 척수 기형이라고 부르고 있다.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척추갈림증은 신경관이 올바르게 닫히지 않은 척추의 일부에서 발생한다. 그 결과, 척수를 보호하는 척추가 형성되지 않아 척수와 신경이 고스란히 노출돼 부상할 가능성이 커진다.척추갈림증의 원인이 선천적 결함의 원인은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그러나 학자들은 환경 및 유전자 같이 특정 요인이 질병의 원인일 것이라고 추측하고 있다
김효은 기자
항생제 내성 해결하기 위해 개발된 AI 및 유전체학
항생제는 박테리아 감염을 치료하고 예방하는 데 사용하는 치료제다. 그러나 박테리아가 자신을 제거하는 약물을 물리치는 능력을 개발하면서 항생제 내성이 발생하기 시작했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항생제 내성은 연령에 관계 없이 누구에게나 발생할 수 있지만 항생제를 오용하면 그 속도는 더욱 가속화돼 세계 보건과 식품 보안에 커다란 위협이 될 수 있다.유전체학한편, 유전체학에 AI를 적용하는 방법으로 항생제 내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다. 유전체학이란 유기체 또는 세포의 완전한 유전자인 게놈의 기능, 구조, 매
허성환 기자
고령층을 위한 맞춤형 스타틴 복용 요법이 필요하다
미국의 고령층 인구는 상당히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다. 고령층 인구가 점점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이 같은 인구통계학적 트렌드가 일으킬 의료 및 사회적 결과를 해결할 수 있는 전략이 필요한 시점이기도 하다. 한편, 70세 이상의 성인이 심혈관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스타틴(statin) 치료를 받아야 하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다. 이는 이 연령대의 심혈관 질환 예방과 치사율 간의 관계를 규명할 수 있는 증거가 충분하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대부분 고령층은 건강을 개선하기 위해 스타틴을 처방받고 있으며, 스타틴의 사용이 점차 증가하고
김건우 기자
결핵균 방어에 중요한 HO-1, 결핵 퇴치할까?
결핵균을 방어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단백질이 발견되면서 결핵 퇴치가 힘을 얻게 됐다. 미국 앨라배마대학교 버밍햄캠퍼스(UAB)의 생물학 교수인 안드리스 스틴(Andries Steyn)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남아프리카 더반에 있는 아프리카건강연구소(AHRI)와 함께 21명의 결핵 환자로부터 얻은 폐 조직에 대한 연구와 두 건의 생쥐 실험을 통해 이 단백질을 확인했다.스틴 교수는 인간에게서 얻은 폐결핵 조직을 가지고 이렇게 광범위한 분석을 한 연구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강조하며, 이전에는 결핵에 걸린 사람의 폐 조직을 구하기 힘들
허성환 기자
트랜스젠더 의료 서비스, ‘다양성’ 존중의 필수 요소
▲남성과 여성이 적절한 의료 서비스가 필요한 것처럼 트랜스젠더 역시 적절한 의료 서비스가 필요하다. 하지만, 여러 기업은 그들의 권리를 무시했다(사진=ⓒ셔터스톡) 성 다양성의 시대에 여전히 존재하는 구시대적 시선과 제도가 이슈가 되고 있다.최근 현대 사회는 성 다양성에 대한 존중을 확산하고 있다. 그러나 여전히 편협한 제도와 시선의 문제가 존재한다. 트랜스젠더 의료 서비스가 그 대표적인 예로써 많은 기업이 앞장서서 이들을 위해 인식 개선과 제도 개선을 하려 노력하지만, 여전히 사회적으로 경각심을 가지고 포용력을 키워나가야 할 것으로
박은혜 기자
보행 속도로 전반적인 건강 상태 측정할 수 있다?
보행 속도는 일정 거리를 얼마나 빨리 걸을 수 있는지를 측정한 것이다. 보행 속도는 두뇌, 척추, 근육, 관절 및 심혈관계 등 인체의 다양한 부위에 의해 결정된다. 보행 능력은 독립에 필요한 기본적 및 복합적 기능을 작동시킨다. 노화가 진행될수록 움직임이 느려지며 이는 보편적인 생물학적 현상이다.그러나 보행 능력은 중추신경계, 근육, 뼈, 관절, 지각 체계, 말초신경계, 에너지 생성 및 전달 같은 다양한 심리적 하위체계에 의해 영향을 받을 수 있다. 이러한 체계가 여러 가지 이유로 기능 이상이 발생하는 경우, 보행 속도는 느려진다.
허성환 기자
파킨슨병 치료에 사용되는 유전자 요법, 치료 가능성 전망돼
파킨슨병은 두뇌 속 도파민 생성에 영향을 미치는 장애다. 파킨슨병에 걸린 환자는 떨림 증상을 보이고 때로는 떨림 증상을 완화하기 위해 사용하는 치료제의 부작용으로 인해 환각 증세를 겪기도 한다. 파킨슨병의 증상은 매우 느리게 진행된다. 그리고 다른 질병을 치료하고 있는 경우 확연하게 드러나지 않을 수도 있다. 그리고 파킨슨병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환자마다 증세의 진행 정도가 상당히 차이가 있다. 하지만 다행히도 파킨슨병 환자의 증상을 조절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치료제가 개발됐다. 예를 들어, 환자는 유전자 요법을 받을
김효은 기자
성인 통합운동장애 환자, 균형 문제로 일상 생활에 지장 있어
통합운동장애로 알려진 발달조절장애는 운동 능력에 영향을 미쳐 신체적 움직임을 계획하고 관리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두뇌 기반 증상이다. 이 증상을 앓고 있는 어린이는 자세를 잡고 균형을 취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 그리고 어린이 중 6~10%가량이 통합운동장애를 앓고 있다. 움직임과 조절 능력에 영향을 미치는 신경발달 증상을 ‘서투른 행동’이라고 오해하곤 하지만 다른 사람들이 알아채지 못하는 사이에 일상생활에 그 영향이 미치곤 한다. 통합운동장애를 앓고 있는 사람은 학습에 어려움이 있으며 상당한 사전 연습 없이는 운동 능력
허성환 기자
프로그램 가능 나노구조로 급성 신부전 치료 가능성 열려
매해 170만 명의 사망 원인이 되는 급성신부전은 세계적인 최악의 질병 중 하나다. 게다가, 연간 1,330명의 급성신부전 환자가 새로 생겨나고 있다. 신장은 혈액 속에서 과잉 수분과 노폐물을 소변의 형태로 제거하는 데 중요한 기능을 한다. 질소성 노폐물이 축적되기 시작하고 소변 배출이 줄어들면 신장 합병증이 중증으로 변한다. 이러한 노폐물이 질병 발생 몇 시간 혹은 며칠 만에 빠르게 축적되기 때문에 현대 의학의 큰 문제라고 전문가들은 주장하고 있다. 신부전은 중증의 합병증이 뒤따를 수 있기 때문에 수많은 연구자들은 신장을 건
최재은 기자
청색광 노출, 적절하면 신체리듬에 효과적
인공조명은 특성상 사람에게 해로운 것으로 간주되고 있다. 사실상, 전자기기가 방출하는 청색광 같은 인공조명에 노출은 24시간 주기 리듬을 방해한다. 그러나 청색광으로 인한 방해가 생각보다 인체에 해롭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체내 시계를 일정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24시간 주기 리듬을 조절하는 광수용체 내인성 광수용 신경절세포(ipRGC)는 24시간 주기리듬을 정상화하는 빛에 반응하는 망막의 광수용체다. ‘흰 색상’의 LED 조명은 청색광을 방출하는 한편, 파란색 스펙트럼에서 분포하는 480nm
허성환 기자
오늘의 베스트 5